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김정은 12일 동안 두문불출…트럼프 방한 앞두고 장고? 유료 ... 군인가족예술소조 공연 참석자들과 기념사진 촬영(보도일은 5일)을 한 뒤 12일 동안 공개활동을 하지 않고 있다”며 “이 기간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에게 축전(국경절 기념)과 고(故) 이희호 여사 빈소에 조화를 보내긴 했지만, 북한 매체에 현지지도 활동을 하는 모습이 나오지 않고 있어 배경을 분석 중”이라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지난달 9일 북한군의 단거리 미사일을 동원한 화력 타격 ...
  • 문 대통령, 귀국 뒤 동교동 직행 “나라의 큰 어른 잃었다”
    문 대통령, 귀국 뒤 동교동 직행 “나라의 큰 어른 잃었다” 유료 ... 잃었다”며 깊은 슬픔을 전했다고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이 밝혔다. 김 전 의원은 “문 대통령과 김 여사가 특별히 신경을 써주셔서 마지막까지 잘 모실 수 있었다”며 “정말 많은 국민들이 빈소를 찾아주셔서 마지막 가시는 길이 외롭지 않으셨다”고 답했다. 이에 대해 문 대통령은 재차 “한반도 평화의 역사는 김대중 대통령 때부터 시작됐고 그 곁에는 늘 여사가 계셨다. 계시는 것만으로도 ...
  • [현장에서] 떠난 이에게 바친 통합, 산 자에게 남은 분열
    [현장에서] 떠난 이에게 바친 통합, 산 자에게 남은 분열 유료 동교동 사저 경호팀 소속 경찰관들이 13일 서울 신촌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이희호 여사 빈소에서 고인을 추모하고 있다. [연합뉴스] 흰색 저고리에 남색 치마를 입은 백발의 어르신이 빈소를 찾았다. 지팡이를 짚고도 다른 이의 부축을 받을 정도로 힘겨운 걸음이었다. 87세의 조규혜 전 광주 YWCA 회장은 13일 고(故) 이희호 여사의 마지막 여정을 함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