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사개특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반쪽 국회' 계속…민주당 "의사일정 정상적으로 진행"

    '반쪽 국회' 계속…민주당 "의사일정 정상적으로 진행"

    ... 재차 밝히며 "국회 의사일정을 정상적으로 진행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바른미래당이 정치개혁 특위, 사법개혁특위 기한 연장을 논의하기 위한 원포인트 회동을 제안하면서 중재를 시도했지만 한국당은 ... 기한 연장 논의를 위한 원 포인트 회동을 제안했습니다. [오신환/바른미래당 원내대표 : 정개특위사개특위 연장 문제 또한 결론을 내려야 할 것입니다. 특위 연장이 끝내 무산되고, 그 결과 ...
  • [뉴스체크|정치] 이르면 다음 달 개각…조국 입각설

    [뉴스체크|정치] 이르면 다음 달 개각…조국 입각설

    ... 핫클릭 [뉴스체크|정치] 문 대통령, 6.25 참전 유공자 초청 [뉴스체크|정치] 이번 주 미 비건 특별대표 방한 [뉴스체크|정치] 한국-베트남 국방 전략대화 [뉴스체크|정치] 사개 특위 '반쪽 회의' [뉴스체크|정치] 이해찬, 경제 부처 장관과 오찬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
  • [뉴스체크|정치] 문 대통령, 6.25 참전 유공자 초청

    [뉴스체크|정치] 문 대통령, 6.25 참전 유공자 초청

    ... 용사들의 희생과 헌신에 보답하겠다고 말했습니다. JTBC 핫클릭 [뉴스체크|정치] 이번 주 미 비건 특별대표 방한 [뉴스체크|정치] 한국-베트남 국방 전략대화 [뉴스체크|정치] 사개 특위 '반쪽 회의' [뉴스체크|정치] 이해찬, 경제 부처 장관과 오찬 [뉴스체크|정치] 홍문종, 한국당 탈당계 제출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
  • 구독자 74만 보수 유튜브 국회출입 6개월 정지…이유는?

    구독자 74만 보수 유튜브 국회출입 6개월 정지…이유는?

    ... 자유한국당 의원들의 모습을 생중계했다. 이 과정에서 신의한수는 촬영 허가 장소를 벗어나 실시간 생중계를 하고 자유한국당 지지자들과 함께 여당 규탄 발언을 쏟아냈다. 신의한수 신혜식 대표는 사개특위 회의장 앞에서 다른 유튜버와 싸우며 밀치고 바닥에 드러누워 고성을 지르기도 했다. 이 모습은 유튜브로 생중계돼 징계 처분의 증거 자료가 됐다. [유튜브 신의한수] 국회사무처 측은 "허가된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보임 당한 오신환 원내대표 선출…패스트트랙 더 꼬였다

    사보임 당한 오신환 원내대표 선출…패스트트랙 더 꼬였다 유료

    ... 선거제·공수처법 등 패스트트랙의 운명이 안갯속에 빠졌다. 오 원내대표 선출 직후 바른미래당 소속 국회 사개특위 위원이었던 채이배·임재훈 의원은 “신임 원내대표의 부담을 덜어주려 사임계를 자진 제출한다”고 ... 상임위 체류 기간인 180일을 소진할 수도 있다. 선거제 개편안 상황은 더 복잡하다. 정치개혁특위 여당 간사인 김종민 의원은 “선거제 개편안은 여야 4당이 합의한 것이어서 한국당이 협상에 들어오는 ...
  • 대검 “공수처 위헌 소지” 의견서…민주당 “일방적 주장 말라”

    대검 “공수처 위헌 소지” 의견서…민주당 “일방적 주장 말라” 유료

    문무일. [연합뉴스] 이상민 국회 사법개혁특위 위원장은 13일 검경 수사권 조정 법안 등에 대해 “얼마든지 법안 수정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더불어민주당 소속인 이 위원장은 이날 한 ... 않는 부분은 해소돼야 한다는 입장을 의견서에 담은 것으로 알려졌다. 문 총장은 지난해 국회 사개특위에 나와 “공수처 설치 자체는 검찰 입장에서 굳이 반대하지 않는다”면서도 “공수처가 도입되려면 ...
  • [이슈추적] “지휘권 폐지 공감하나 경찰수사 감시 강화를”

    [이슈추적] “지휘권 폐지 공감하나 경찰수사 감시 강화를” 유료

    ... 국회의원 다수는 검찰의 수사지휘권 폐지가 국민 기본권을 침해하진 않지만 경찰 수사에 대한 감시와 감독이 어려워 보완이 필요하다는 입장을 나타냈다. 중앙일보가 12일 국회 사법개혁특별위원회(사개특위)와 법제사법위원회(법사위) 소속 의원 20명(전체 30명, 10명은 무응답)을 상대로 설문 조사한 결과다. 더불어민주당 6명, 자유한국당 7명, 바른미래당·민주평화당·정의당 의원 각 1명씩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