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건강한 가족] 치매 위험 높은 흡연자의 콜레스테롤 관리 도와준다
    [건강한 가족] 치매 위험 높은 흡연자의 콜레스테롤 관리 도와준다 유료 5월 31일은 세계보건기구(WHO)가 지정한 '세계 금연의 날'이다. WHO에 따르면 매년 700만 명이 흡연 때문에 사망한다. 흡연에 따른 질병으로 폐 질환만을 떠올리는 사람이 많다. 하지만 흡연은 뇌 건강에도 악영향을 끼친다. 흡연자의 알츠하이머 치매 발병 위험은 비흡연자의 1.8배에 달한다. 치매는 아직 치료제가 없다. 게다가 한번 진행되면 멈추지 않는다. ...
  • [건강한 가족] “술·간염 탓에 딱딱해진 간, 말랑말랑하게 되살릴 순 없어”
    [건강한 가족] “술·간염 탓에 딱딱해진 간, 말랑말랑하게 되살릴 순 없어” 유료 ... 간세포마저 망가질 수 있다. 특정 식품이 실제 간 건강에 도움이 된다면 이미 치료제로 나왔을 것이다.” 치료 환경 개선을 위한 제안이 있다면. “간 질환은 40대, 50대 남성의 사망 원인 중 각각 3위, 4위를 차지한다. 간암을 제외한 통계다. 간 질환으로 인한 사망의 대다수는 간경변이다. 사회적으로 왕성히 활동하는 연령대에서 사망률이 높다는 건 우리나라에서 간 질환이 ...
  • [건강한 가족] 치매 위험 높은 흡연자의 콜레스테롤 관리 도와준다
    [건강한 가족] 치매 위험 높은 흡연자의 콜레스테롤 관리 도와준다 유료 5월 31일은 세계보건기구(WHO)가 지정한 '세계 금연의 날'이다. WHO에 따르면 매년 700만 명이 흡연 때문에 사망한다. 흡연에 따른 질병으로 폐 질환만을 떠올리는 사람이 많다. 하지만 흡연은 뇌 건강에도 악영향을 끼친다. 흡연자의 알츠하이머 치매 발병 위험은 비흡연자의 1.8배에 달한다. 치매는 아직 치료제가 없다. 게다가 한번 진행되면 멈추지 않는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