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사형선고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Talk쏘는 정치] 고유정 측, 재판서도 "우발적 범행" 주장

    [Talk쏘는 정치] 고유정 측, 재판서도 "우발적 범행" 주장

    ... 재판은 비교적 차분하게 진행됐는데요. 오늘 재판을 방청한 고유정 유족들은 고유정이 우발적 살인을 주장하자 더욱 분노했습니다. [피해자 동생 : 처음부터 끝까지 저희는 무기징역을 원치 않고요. 사형을 해서, 사형선고가 돼서 집행이 되지 않더라도 평생 사회에 발을 디디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자신의 형량을 낮추기 위한 사죄가 아닌 진심 어린 사죄를 제가 살아있는 동안 받을 수는 있을지 ...
  • 영화 '박열'의 가네코 후미코 추모하려 문경에 모인 일본인들

    영화 '박열'의 가네코 후미코 추모하려 문경에 모인 일본인들

    ... 많다. 조선인 박열( (1902~1974)품에 안겨 환하게 웃는 일본인 가네코 후미코(金子文子, 1903~1926). 그를 연기한 배우 최희서의 인상적인 일본어 액센트가 섞인 한국어 발음. 그리고 옥중 사형선고를 받는 과정에서도 웃음을 잃지 않는 당당한 모습은 많은 이들의 기억에 남아있다. 그 가네코 후미코의 묘는 경북 문경의 박열 의사 기념관 안에 있다. 영화 박열에 나온 박열과 가네코 후미코. ...
  • [맞장토론] 고유정 등 잇단 강력범죄에…불 붙은 사형제 논란

    [맞장토론] 고유정 등 잇단 강력범죄에…불 붙은 사형제 논란

    ... 있는 것은 없기 때문에 당연하다고 생각이 됩니다만 사실 오늘날 우리 형사법 체계에서 사형선고할 정도의 범죄는 주로 사람의 생명을 빼앗는다고 하더라도 한두 명 정도 가지고는 사형 선고를 ... 계층이나 인종, 종교에 따라서 사형선고가 선별적으로 되는 현상이 좀 파악된다, 훨씬 더 많이 선고된다. 이런 부분이 있기 때문에 같은 흉악범죄를 저질렀는데 사형선고된 자와 그렇지 않은 자가 ...
  • 영국 "유럽 주도로 선박 호위"…폼페이오 "영국 책임" 압박

    영국 "유럽 주도로 선박 호위"…폼페이오 "영국 책임" 압박

    ... 압박했습니다. 미국에 우호적인 보리스 존슨 전 외무장관이 새 총리에 취임하면 영국의 입장이 달라질 수 있습니다. 이란 정부는 미 중앙정보국에 협조한 스파이 17명을 체포했고, 일부가 사형선고받았다고 공개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를 통해 "완전 거짓"이라며 "이란 경제는 더 나빠질 것"이라고 반박했습니다. JTBC 핫클릭 이란, 영 유조선 억류…'원유 길목'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국회의원 109명, 요즘 영등포경찰서만 바라본다

    국회의원 109명, 요즘 영등포경찰서만 바라본다 유료

    ... 징역형 또는 1000만원 이하의 벌금형을 받는다. 징역형의 경우 형 집행 종료 후 10년간, 500만원 이상의 벌금형은 형 확정 후 5년간 공직 선거 출마가 금지되기도 한다. “정치인에겐 사형선고”(홍준표 전 한국당 대표)란 얘기가 나오는 까닭이다. 사실 과거에도 이런 무더기 고발사태가 있었다. 2008년 말 국회 외교통상통일위원회에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비준 동의안을 상정하는 ...
  • 들끓는 베트남 “한국뿐 아니라 대만·중국서도 여성 수난” 유료

    ... 호찌민에서 동갑내기 베트남 아내를 50회 이상 흉기로 찔러 살해했다. 한진쿤은 아내에게 함께 중국으로 갈 것을 제안했다가 거절당하자 범죄를 저질렀고, 2017년 베트남 호찌민법원에서 사형선고받았다. 최근엔 3000만 명에 달하는 중국의 미혼 남성들과의 국제결혼을 위해 베트남 북부 접경지역에서 베트남 여성 대상 인신매매가 비일비재하다는 보도도 잇따른다. 뚜오이째는 2017년 ...
  • [전영기의 시시각각] 이런 KBS에 수신료 낼 필요 있나

    [전영기의 시시각각] 이런 KBS에 수신료 낼 필요 있나 유료

    ... 게시판에 올린 글). 더 큰 문제는 양승동 사장이 청와대의 부당한 요구엔 굴종으로 일관하면서 엉뚱하게도 3년여 전 사내 게시판에 썼던 글을 문제 삼아 당시 정지환 보도국장한테 직장인에게는 사형선고와 같은 해임 조치를 내리는 등 전직 간부 17명을 무더기로 징계한 점이다. KBS 역사에서 일찍이 없었던 7월 2일자 인사조치를 정적 제거를 위한 공포의 집단 숙청으로 받아들이는 사람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