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집중해부] "총선용"vs"민생용" 6조7000억 추경 누구 말이 맞나
    [집중해부] "총선용"vs"민생용" 6조7000억 추경 누구 말이 맞나 ... 대비해 특단의 조치가 필요하다”고 주장하고 있다. ━ ③재해ㆍ재난 추경 지난 4월 대형산불로 피해를 입은 강원 속초·고성지역 이재민과 상공인들이 7일 오전 서울 청와대 앞에서 집회를 ... [뉴스1] 한국당은 재해ㆍ재난 추경도 문제를 삼고 있다. “재난 대비라면서 정작 강원도 산불 관련 주민 복구비 지원엔 한 푼도 안 썼다”(이만희 원내대변인)며 이재민 직접 지원 예산이 ... #집중해부 #나경원 #조정식 #김정우 #소득주도성장 #경제폭망 #수퍼예산 #추경 #추가경정예산 #총선용 #경제실정 #국회정상화 #국회 #송언석 #황교안
  • 남북 군 통신선 복구 1년…55차례 전통문 '긴급 소통'
    남북 군 통신선 복구 1년…55차례 전통문 '긴급 소통' ... 전까지는 유엔사를 통해 북측에 알려야 했기 때문에 대응이 늦을 수밖에 없었습니다. 군 통신선을 복구한 뒤로 어떻게 달라졌는지 김태영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지난해 11월 동부전선 비무장지대 ... 때도 정부는 북측에 상황을 공유했습니다. 모두 군 통신선을 통해서입니다. 지난해 군 통신선을 복구한 뒤 총 55차례 전통문을 보낸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산불 진화뿐만 아니라 응급환자를 후송하기 ...
  • 군 통신선 복구 합의 1년…남북, 55차례 '긴급 소통'
    군 통신선 복구 합의 1년…남북, 55차례 '긴급 소통' ... 이것은 무척 의미있는 일이었음에 틀림이 없습니다. 남북한 접경지대에서 응급환자가 생기거나 산불이 나면 헬기를 투입해야 하는데 그 전까지는 유엔사를 통해서 북측에 알려야 했기 때문에 대응이 ... 때도 정부는 북측에 상황을 공유했습니다. 모두 군 통신선을 통해서입니다. 지난해 군 통신선을 복구한 뒤 총 55차례 전통문을 보낸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산불 진화뿐만 아니라 응급환자를 후송하기 ...
  • JTBC 스튜디오 룰루랄라, 여름 맞이 신규 라인업 공개
    JTBC 스튜디오 룰루랄라, 여름 맞이 신규 라인업 공개 ... 뉴스운영팀) JTBC 핫클릭 '와썹맨' 채널 1주년! 박준형 "사람들과 만나는 일 제일 재밌어" JTBC 스튜디오 룰루랄라, 장성규 '워크맨' 등 신규 라인업 공개 JTBC '와썹맨', 산불 피해 복구 위해 구독자와 함께 기부 드라마부터 뷰티 채널까지…JTBC '스튜디오 룰루랄라' 브랜드 강화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상언 논설위원이 간다] 포항 '특별법 보상'에 최대 15조…여야는 서로 딴소리
    [이상언 논설위원이 간다] 포항 '특별법 보상'에 최대 15조…여야는 서로 딴소리 유료 ... 떠돌이 개들이 공연히 짖어댔다. 지진을 촉발한 지열발전소. [뉴스1] 그렇지만 진정한 복구와 치유는 아직도 멀리 있었다. “여기가 강원도만 됐어도 이렇게 두지는 않을 겁니다.” 60대 ... 국회의원, 도지사, 시장까지 모두 자유한국당 소속이라서 정부와 여당의 대응이 세월호 참사나 강원도 산불과 비교하면 미온적이라는 포항 시민의 의심은 나날이 커간다. 저항의 조짐도 나타나고 있다. 신봉기 ...
  • 허리케인 할퀸 곳에 '핑크 텐트'…브래드 피트는 왜
    허리케인 할퀸 곳에 '핑크 텐트'…브래드 피트는 왜 유료 ━ 지구촌 대형 재해 복구, 성공과 실패 “산불 이후 바뀐 것도 나아진 것도 없습니다. 이재민 중 젊은 사람이 70대입니다. 이분들이 객사하지 않도록, 임시주택에서 삶을 마감하지 않도록 빠른 복구를 바랄 뿐입니다.” 15일 수화기 너머 장인환(48) 용촌1리 마을대책위원장의 목소리는 떨렸다. 그는 “지쳐가는 것, 무기력해지는 것이 가장 두렵다”고 말했다. ...
  • 허리케인 할퀸 곳에 '핑크 텐트'…브래드 피트는 왜
    허리케인 할퀸 곳에 '핑크 텐트'…브래드 피트는 왜 유료 ━ 지구촌 대형 재해 복구, 성공과 실패 “산불 이후 바뀐 것도 나아진 것도 없습니다. 이재민 중 젊은 사람이 70대입니다. 이분들이 객사하지 않도록, 임시주택에서 삶을 마감하지 않도록 빠른 복구를 바랄 뿐입니다.” 15일 수화기 너머 장인환(48) 용촌1리 마을대책위원장의 목소리는 떨렸다. 그는 “지쳐가는 것, 무기력해지는 것이 가장 두렵다”고 말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