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조강수 논설위원이 간다] “공무원이 등 돌리면 나라 못 움직여”
    [조강수 논설위원이 간다] “공무원이 등 돌리면 나라 못 움직여” 유료 ... 일단 '차관'인데, 실현이 어려워졌다. 정치권에 휘둘리고 청와대 눈치 보고 '워라밸(일과 의 균형)' 찾으니 일을 시킬 수가 없다.” 복지부동의 신풍속도가 있다면. “업무 회의를 ... 업무 지시를 한다. 그런 대화방도 과장들끼리, 국장들끼리 단절돼 있다. 동료끼리는 안전하다는 믿음이 깨졌다. 신재민 사무관 폭로 사건 이후로 장·차관이 주재하는 회의에 사무관 배석 관행이 사라졌다. ...
  • [현장IS] '봄밤' 한지민♥정해인, 제2의 '예쁜누나' 수식어 벗어날까(종합)
    [현장IS] '봄밤' 한지민♥정해인, 제2의 '예쁜누나' 수식어 벗어날까(종합) 유료 ... 어느 봄날 두 남녀가 오롯이 사랑을 찾아가는 설렘 가득한 로맨스 드라마. 자신이 원하는 에 가치를 둔 도서관 사서 한지민(이정인)과 따스하고 다정하지만 때로는 강렬한 승부욕을 드러내는 ... 화기애애하게 만들었다. 이어 "감독님을 향한 무한한 신뢰가 있었고, 감독님과의 대화에 더욱 확고한 믿음이 생겼다"고 덧붙였다. 전작 속 정해인은 연하남이었다면, 이번 작품에선 싱글 대디로 분한다. ...
  • [삶의 향기] 다르기 때문에 협력해야 한다
    [의 향기] 다르기 때문에 협력해야 한다 유료 ... 보람을 느낄 수 있는 상태일 것이라 생각합니다. 함께 살아가는 일에는 다양함이 핵심이며 때론 갈등 역시도 필수적입니다. 특히 정치나 종교의 주제들은 오랜 시간 동안 형성되어 온 가치와 믿음의 산물이며 감정까지도 담게 됩니다. 그러다 보니 정치나 종교의 다름에 대해 이성적인 판단뿐 아니라 감정적인 반응까지 본능적으로 연결됩니다. 우리의 어려움은 지금까지 서로의 다름을 다루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