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보임 당한 오신환 원내대표 선출…패스트트랙 더 꼬였다
    사보임 당한 오신환 원내대표 선출…패스트트랙 더 꼬였다 유료 ... 공수처 설치를 하지 말자는 것”이라며 반대하는 목소리가 많다. 오·권 의원이 사개특위로 돌아오면 구도는 9(오·권 의원+한국당)대 9(민주당+민주평화당)로 팽팽해진다. 중재안을 못 만든 채 상임위 체류 기간인 180일을 소진할 수도 있다. 선거제 개편안 상황은 더 복잡하다. 정치개혁특위 여당 간사인 김종민 의원은 “선거제 개편안은 여야 4당이 합의한 것이어서 한국당이 협상에 들어오는 ...
  • 대검 “공수처 위헌 소지” 의견서…민주당 “일방적 주장 말라”
    대검 “공수처 위헌 소지” 의견서…민주당 “일방적 주장 말라” 유료 ... 조정, 공수처 설치 법안이 문 총장 임기(7월 24일) 이후가 될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정작 당사자는 차기 총장이 될 수 있다는 계산이다. 국회법에 따르면 패스트트랙에 오른 법안은 소관 상임위에서 180일, 법사위 90일, 본회의 60일 등 최장 330일간 논의 후 표결 처리하게 되어 있다. 여권에선 차기 검찰총장으로 문재인 정부의 검찰개혁 과제를 무리 없이 수행할 인물을 물색 ...
  • 말많던 최저임금 결정, 이전처럼 노사·공익위원이 한다 유료 ... 앞서 집단사표를 낸 공익위원의 거취가 정리돼야 한다. 현재 최저임금위는 사용자 위원과 근로자 위원, 공익위원 각 9명씩 27명으로 구성돼 있다. 이 가운데 당연직 공익위원인 최저임금위 상임위원을 제외하고 류장수 위원장 등 8명의 공익위원은 지난 3월 19일 일괄 사직서를 제출했다. 최저임금법 개정에 앞서 사전 정지작업 차원이었다. 류 위원장은 이날 운영위원회에서 “공익위원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