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이미지

  • 샌프란시스코 인근 규모 6.0 강진…주민 90여명 부상
  • 유기돈 “성공하려면 인맥보다 실력이 우선”
  • 스티브 잡스 신화 '안테나게이트'에 무너지나
  • 사색이 머무는 공간  로스앤젤레스 대한인국민회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안혜리의 직격인터뷰] 와이파이와 편한 의자 없어도 한국인 열광하는 건…
    [안혜리의 직격인터뷰] 와이파이와 편한 의자 없어도 한국인 열광하는 건… 유료 ... 욕망의 공간이지만 대다수에겐 아예 생소한 이름일 뿐이다. 2002년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샌프란시스코 인근)에 처음 생겼으니 사람으로 치자면 이제 겨우 열일곱 살인데, 이미 오래전에 '커피업계의 ... 매장엔 한국 관광객들로 넘쳐난다. 우리를 가장 사랑하는 곳이라 선택했다. 며칠 더 머물면서 인근 성수동 카페와 가구박물관 등을 둘러보며 좀 더 많이 알아볼 계획이다.” 블루보틀엔 노트북을 ...
  • 낚시꾼 스윙 열풍 아프리카까지…최호성 케냐오픈 출전
    낚시꾼 스윙 열풍 아프리카까지…최호성 케냐오픈 출전 유료 ... 메이저 대회인 디오픈에 이어 올해 미국프로골프협회(PGA) 투어 피닉스오픈 그리고 '명인열전' 마스터스 토너먼트에 초청해야 한다는 온라인 청원이 지속됐다. 급기야 지난 2월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 인근 페블비치골프장에서 열린 PGA투어 AT&T 페블비치 프로암에 초청 선수로 출전해 뜨거운 인기를 실감했다. 최호성이 유로피언투어에 출전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대회는 오는 14일부터 ...
  • 100년 전 할아버지가 캐디한 그곳서…미켈슨 우승
    100년 전 할아버지가 캐디한 그곳서…미켈슨 우승 유료 ... 베테랑 미켈슨. 외할아버지가 100년 전 캐디로 일했던 페블비치에서 또다시 정상에 올랐다. 이 골프장에서 가장 많이 우승한 선수가 바로 미켈슨이다. [USA TODAY=연합뉴스] 미국 샌프란시스코 인근의 명 코스인 페블비치는 1919년 2월 22일 개장했다. 당시 캐디 중 한 명은 만 11세의 소년 알 산토스였다. 그의 가족은 포르투갈 출신으로 페블비치가 있는 몬터레이 반도에서 고기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