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생각의 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故설리, 동료 배웅 속 영면…침통한 연예계→공문서 유출 수사 [종합]

    故설리, 동료 배웅 속 영면…침통한 연예계→공문서 유출 수사 [종합]

    ... '버티라고'들 말했고, 말한다. 나 역시 18살에 데뷔해 지금까지 버티고 있는 중일 거라 생각한다. 아마 지금 현재를 살아가는 모두는 버티고 있는 중일 것"이라며 "그래서 이러한 소식을 ... "고인의 자유로운 모습과 당당함은 냉혹한 사회적 시선과 편견 속에 갇혀 있는 많은 여성들에게 과 위로가 되었다. 고인이 생전에 남겼던 자유와 해방의 메시지들은 앞으로 많은 사람들에게 용기를 ...
  • [맞장토론] '핵추진 잠수함 도입' 목소리…실효성은?

    [맞장토론] '핵추진 잠수함 도입' 목소리…실효성은?

    ... 있는 이런 능력을 가진 잠수함이 필요하다 이런 얘기죠.] [앵커] 원자로를 이용해서 핵추진 으로 이동하는 핵추진 잠수함을 갖고자 한다 이런 말씀이시고 찬성한다는 입장이십니다. 알겠습니다. ... 한 가지로는 과연 이게 쉽게 말씀드려서 가성비를 따져봤을 때 효과가 있을 것인가도 한번 좀 생각을 해 볼 필요가 있다라고 이렇게 정리를 하고 싶습니다.] [앵커] 실효성에 의문이 있다 이런 ...
  • [피플IS]"아직 멀었다" 김응수, 강제 전성기 연장하는 곽철용의 자세

    [피플IS]"아직 멀었다" 김응수, 강제 전성기 연장하는 곽철용의 자세

    ... 역을 맡아 시청자를 만나고 있다. "곽철용 열풍이 '청일전자 미쓰리'에 큰 을 미칠 줄 알았다"고 너스레를 떤 김응수는 "그렇지 않은 걸 보면 내가 아직 멀었다는 생각이 ... 겸손하게 말했다. 또 "곽철용 열풍은 배우가 아니라면 못 느끼는 행복이다. 연기하길 잘했다는 생각이 든다"고 전했다. 겸손할 뿐만 아니라 권위 의식도 없다. 한참 어린 후배들과 호흡을 맞추더라도 ...
  • [개막 D-2] '라이징 스타' 박혜민 "실력으로 별명 얻고 싶어요"

    [개막 D-2] '라이징 스타' 박혜민 "실력으로 별명 얻고 싶어요"

    ... '나도 배구를 하고 싶다'고 졸랐다. 하지만 학창 시절 배구를 한 어머니는 "너무 든 길이다'고 만류했다. 박혜민은 "몇 달간 학원을 다녀와서 어머니를 졸랐다"고 얘기했다. ... 33.33%)와 거의 대등한 22점, 성공률 41.50%의 좋은 활약을 선보였다. 박혜민은 "지난해보다 이 붙었다고 생각했는데 첫 두 경기에서 기량을 제대로 선보이지 못해 나 자신에게 실망했다"라면서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개막 D-2] '라이징 스타' 박혜민 "실력으로 별명 얻고 싶어요"

    [개막 D-2] '라이징 스타' 박혜민 "실력으로 별명 얻고 싶어요" 유료

    ... '나도 배구를 하고 싶다'고 졸랐다. 하지만 학창 시절 배구를 한 어머니는 "너무 든 길이다'고 만류했다. 박혜민은 "몇 달간 학원을 다녀와서 어머니를 졸랐다"고 얘기했다. ... 33.33%)와 거의 대등한 22점, 성공률 41.50%의 좋은 활약을 선보였다. 박혜민은 "지난해보다 이 붙었다고 생각했는데 첫 두 경기에서 기량을 제대로 선보이지 못해 나 자신에게 실망했다"라면서 ...
  • 조국 뺐다가 '데스노트' 올랐다? "정의당, 민주당과 함께 쓸려갈판"

    조국 뺐다가 '데스노트' 올랐다? "정의당, 민주당과 함께 쓸려갈판" 유료

    ... 민주당과 차별화하는 모습을 보여주지 못했다는 당내 비판은 뼈아프다. 정의당 사람들은 어떤 생각일까. 이 난국을 돌파할 방안은 있을까. 15일 아침 광화문에서 김종민 부대표를 만났다. 그는 ... 일관성이 깨졌다. 정의당에 치명타였다. 더 아팠던 대목은 그게 하필 한국 사회에서 가장 어렵고 들게 살아가는 청년들의 목소리를 대변하지 못한 점이다. 일관성이 깨진 건 정치적으로 감당하는 ...
  • 살 빼고 소통하고…점점 더 젊어지는 미켈슨

    살 빼고 소통하고…점점 더 젊어지는 미켈슨 유료

    ... 인천을 방문했다. 한국을 꼭 다시 방문하고 싶었다. 주변 동료의 추천이 있었고, 시즌 초반을 차게 맞이하고 싶어 일찌감치 (CJ컵) 출전을 결정했다”고 말했다. 20대 시절 미켈슨은 가족 ... JNA 골프] 커리어 그랜드슬램까지 US오픈만 남겨놓은 미켈슨은 “올해도 이 기록에 도전할 생각”이라고 말했다. 이어 “(AT&T 페블비치 프로암 우승 이후) 8개월간 부진했지만 최근 플레이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