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생이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분수대] 당신들의 천국

    [분수대] 당신들의 천국 유료

    ... 평생을 보낸 A씨는 다 자란 아이를 강제 낙태로 잃은 경험을 이렇게 털어놨다. 소록도에는 낙태를 피해 극적으로 태어난 아이들도 있었다. 아이들은 출생 직후 감염을 막기 위해 부모와 생이별당했다. 아이들은 보육소에 격리됐다가 한 달에 한 번 부모를 만났다. 멀리 떨어져 2~3분, 그나마도 감염될까 걱정한 부모들은 바람을 안고, 아이들은 바람을 등지고 섰다. 그날은 섬 전체가 ...
  • [분수대] 당신들의 천국

    [분수대] 당신들의 천국 유료

    ... 평생을 보낸 A씨는 다 자란 아이를 강제 낙태로 잃은 경험을 이렇게 털어놨다. 소록도에는 낙태를 피해 극적으로 태어난 아이들도 있었다. 아이들은 출생 직후 감염을 막기 위해 부모와 생이별당했다. 아이들은 보육소에 격리됐다가 한 달에 한 번 부모를 만났다. 멀리 떨어져 2~3분, 그나마도 감염될까 걱정한 부모들은 바람을 안고, 아이들은 바람을 등지고 섰다. 그날은 섬 전체가 ...
  • 중학교 단짝 우궈쩐 “저우가 공산주의자 될 줄은 몰랐다”

    중학교 단짝 우궈쩐 “저우가 공산주의자 될 줄은 몰랐다” 유료

    ... 김명호] 전쟁은 묘한 속성이 있다. 사상이 서로 충돌하고, 뺏고 빼앗기기가 반복된다. 평상시라면 상상도 못 할, 온갖 일들이 벌어진다. 총성과 대포소리는 쉽게 잊힌다. 가장 곤혹스러운 것은 생이별과 엉뚱한 재회다. 우궈쩐(吳國楨·오국정)과 저우언라이(周恩來·주은래)도 예외가 아니었다. 우궈쩐의 부친은 교육열이 남달랐다. 신식 교육 체제가 일천하다 보니 좋은 학교가 드물었다. 전국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