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漢字, 세상을 말하다] 示威
    [漢字, 세상을 말하다] 示威 유료 ... 마지막은 징쭤(靜坐)다. 시위자들이 한 지역에 몰려 앉아 요구 조건이 관철될 때까지 묵언 시위를 하는 것을 말한다. 어느 것이 가장 효과적일까? 시대와 사안에 따라 다를 것이다. 분명한 건, 목소리가 크다고 반향까지 크지는 않을 것이라는 점이다. 소리가 크면 잘 들리는 대신, 반발도 클 수 있다. 진세근 서경대 겸임교수 겸 한국신문방송편집인협회 사무총장
  • [漢字, 세상을 말하다] 示威
    [漢字, 세상을 말하다] 示威 유료 ... 마지막은 징쭤(靜坐)다. 시위자들이 한 지역에 몰려 앉아 요구 조건이 관철될 때까지 묵언 시위를 하는 것을 말한다. 어느 것이 가장 효과적일까? 시대와 사안에 따라 다를 것이다. 분명한 건, 목소리가 크다고 반향까지 크지는 않을 것이라는 점이다. 소리가 크면 잘 들리는 대신, 반발도 클 수 있다. 진세근 서경대 겸임교수 겸 한국신문방송편집인협회 사무총장
  • [漢字, 세상을 말하다] 苦行
    [漢字, 세상을 말하다] 苦行 유료 ... 협정과 20조원 규모의 경제협력에 합의했다. 아베는 트럼프 대통령과의 교제에도 열심이다. 북·중·러시아는 전통적 3각 연대를 강화하는 중이다. 반면 우리는 고행(孤行)이다. 트럼프 대통령 방한도, 남북 정상회담도, 한·일 정상회담도, 시 주석 방한도 모두 안갯속이다. 고행(孤行)은 고행(苦行)이다. 진세근 서경대 겸임교수 및 한국신문방송편집인협회 사무총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