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서울고등법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마약 혐의' 정석원 "가정에 충실" 반성… 검찰, 징역 3년 구형

    '마약 혐의' 정석원 "가정에 충실" 반성… 검찰, 징역 3년 구형

    ... 정석원(34)이 항소심에서 징역형을 구형받아 반성하며 살겠다고 호소했다. 정석원은 19일 서울고등법원 형사4부(조용현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항소심 공판에서 출석해 "앞으로 가정에 충실하고 반성하며 ... 필로폰과 코카인을 투약한 혐의로 같은 달 8일 경찰에 긴급체포됐다. 호주 멜버른의 한 클럽에서 고등학교 동창인 한국계 호주인 등과 함께 마약을 투약한 것으로 확인됐다. 1심 재판부는 "정석원이 ...
  • "가정에 충실하겠다"…'마약 투약' 혐의 배우 정석원 선처 호소

    "가정에 충실하겠다"…'마약 투약' 혐의 배우 정석원 선처 호소

    마약 투약 혐의를 받는 배우 정석원이 19일 서울 서초구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린 2심 1차 공판을 마친 뒤 법정을 나서고 있다. [연합뉴스] 마약 투약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배우 정석원(34)이 항소심 법정에서 반성한다며 선처를 호소했다. 정씨는 19일 서울고법 형사4부(조용현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항소심 공판에서 "앞으로 가정에 충실하고 반성하며 많은 사람을 ...
  • "차명재산" "이순자 것"…전두환 '연희동 집' 법정공방

    "차명재산" "이순자 것"…전두환 '연희동 집' 법정공방

    ... 전씨 측은 제 3자인 부인의 것이라는 주장을 이어갔습니다. 검찰은 전씨의 차명 재산이라고 보고 있고요, 일단 행정법원서울 고법에서도 진행되고 있는 압류 처분에 대한 재판 진행 상황을 보면서 판단하겠다는 입장입니다. 공다솜 기자입니다. [기자] 서울 연희동에 있는 전두환 씨의 집은 본채와 별채 건물로 이뤄져 있습니다. 그런데 소유권은 제각각 입니다. 본채는 전씨의 ...
  • '인천 중학생 추락사' 가해 학생, 항소심서 “유족과 합의…선처를”

    '인천 중학생 추락사' 가해 학생, 항소심서 “유족과 합의…선처를”

    ... 있다. [뉴스1] 또래 학생을 집단폭행해 옥상에서 추락해 숨지게 한 혐의로 1심에서 실형을 선고받은 중학생들이 항소심에서 피해자 측과 합의가 된 점을 양형에 고려해달라고 요청했다. 서울고법 형사9부(부장 한규현) 심리로 18일 열린 A(15)군과 B(16)양 등 4명에 대한 항소심 첫 공판기일에서 A군 측 변호인은 피해자 유족과 합의를 했다며 합의서를 참고자료로 제출했다.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부고] 김선애씨 外 유료

    ...정씨 부친상, 최성주(한국기술교육대 교수)·정선구(중앙일보 광고사업본부장)·김상운(태경회계법인 대표)·김훈(세명대 교수)·김형석(서양화가)·이동초씨(조은안과 원장) 장인상=17일 서울아산병원, 발인 19일 오전 7시, 3010-2230 ▶박경희씨(전 성산초 교장) 별세, 강동원(대구고법 판사)·수진(하나은행 차장)·동성씨(블루버드 과장) 모친상, 김주열씨(LG유플러스 부장) 장모상=17일 ...
  • 조희연 “자사고·외고 다 폐지하자” 유료

    서울시내 자사고 8곳을 탈락시킨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이 이번에는 자사고·외고 일괄 폐지를 교육부에 요청하고 나섰다. 살아남은 자사고도 그냥 둬서는 안된다는 뜻이다. 전문가들은 “일반고를 살릴 묘안도 없으면서 자사고 죽이기에만 열을 올리고 있다”고 비판한다. 조 교육감은 17일 일반고 지원 방안을 발표하는 자리에서 “자사고·외고의 설립 근거를 담고 있는 초중등교육법을 ...
  • 유승준 17년 만에 한국땅 밟나…대법 “비자발급 거부 위법”

    유승준 17년 만에 한국땅 밟나…대법 “비자발급 거부 위법” 유료

    ... '사증(비자)발급 거부처분 취소' 소송 상고심에서 유씨 측이 패소했던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고등법원으로 돌려보냈다. 대법원은 유씨에게 비자 발급을 거부한 정부 결정의 절차와 내용 모두 위법하다고 ... 결정했던 입국금지결정에 당장 영향을 미칠지는 따져봐야 한다. 법무부와 병무청 관계자는 “대법원의 결정을 존중한다”면서도 “고등법원의 확정판결이 있은 뒤 유씨에 대한 처분을 결정할 예정”이라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