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선거 정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이낙연의 심장은 여의도 향해 뛰는데…조국에 막혔다

    이낙연의 심장은 여의도 향해 뛰는데…조국에 막혔다

    ... 이번 박람회에는 110개 기업 및 기관이 130개 부스를 차려 세대별·직무별 맞춤 일자리 정보를 제공한다. [뉴스1] “전 지금 이 위치(행정부)에 있지만 여전히 제 심장은 정치인입니다.” ... 김진표 의원(4선, 전 재정경제부 장관)도 후임으로 거론되고 있다. 지난 20대 총선의 공식 선거운동 기간 첫날 서울 일대를 돌며 '기선 제압'을 위한 지원 유세 경쟁에 나섰다. ...
  • [맞장토론] '조국 대전' 이후 '공수처 전투'?…여야 입장은

    [맞장토론] '조국 대전' 이후 '공수처 전투'?…여야 입장은

    ... 검찰과 자유한국당은 정말 국민들 입장에서 보기에는 한통속이구나 하는 생각이 들 정도로 많은 정보를 교류하시면서 국회에서 정쟁으로 또 검찰은 강압수사로 역사에 길이길이 남을 수사를 하지 않았습니까? ... 패스트트랙으로 간 겁니다. 거기서 야당이라고 하는 것은 저희가 비판했던 범여당, 민주당과 선거법과 관련해서 이 패스트트랙으로 태우기로 했던 순간적인 이익이 일치했던 그 야당 한두 개를 얘기하시는 ...
  • 이철희 "정치 바꿔놓을 자신 없다"…총선 불출마 선언

    이철희 "정치 바꿔놓을 자신 없다"…총선 불출마 선언

    ... 생겨서 바뀌었다는 것입니다. 아시아 축구연맹, AFC 경기감독관이 골, 경고여부, 교체선수 정보정도만 아시아 축구연맹 헤드쿼터에 보내면 그것을 다시 AFC가 대한축구협회에 보내고, 대한축구협회는 ... 하지만 이 역시 순탄치 않았습니다. 미국이 아그레망 두 달이나 끌면서 감감무소식이었죠. 특히 선거법상 다음 총선일로부터 120일 미만까지 승계를 하지 않으면 빈자리로 가도록 돼있는 것입니다. ...
  • 트럼프 "'우크라 의혹' 내부고발자 신원 밝히고 의회 증언시켜야"

    트럼프 "'우크라 의혹' 내부고발자 신원 밝히고 의회 증언시켜야"

    ... 증언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자신의 트위터에 민주당의 애덤 시프 하원 정보위원장을 겨냥해 "애덤 시프는 이제 내부고발자의 증언을 원하지 않는 것 같다"며 "안 된다! ... 처음 제기됐다. 민주당은 트럼프 대통령이 2020년 대선을 앞두고 직권을 남용해 외국 정부를 선거에 개입시키고 있다며 탄핵 조사를 추진하고 나선 상태다. 권혜림 기자 kwon.hyeri...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낙연의 심장은 여의도 향해 뛰는데…조국에 막혔다

    이낙연의 심장은 여의도 향해 뛰는데…조국에 막혔다 유료

    ... 이번 박람회에는 110개 기업 및 기관이 130개 부스를 차려 세대별·직무별 맞춤 일자리 정보를 제공한다. [뉴스1] “전 지금 이 위치(행정부)에 있지만 여전히 제 심장은 정치인입니다.” ... 김진표 의원(4선, 전 재정경제부 장관)도 후임으로 거론되고 있다. 지난 20대 총선의 공식 선거운동 기간 첫날 서울 일대를 돌며 '기선 제압'을 위한 지원 유세 경쟁에 나섰다. ...
  • [예영준의 시선] 누가 나라를 둘로 쪼개나

    [예영준의 시선] 누가 나라를 둘로 쪼개나 유료

    ... 법이 없으니 내년 총선 전망은 아직 어둡지 않다고 보는 게 집권 여당의 셈법일 것이다. 선거는 그런 식으로 치를 수 있을지 모르지만 나라 운영은 그렇게 해서 잘 될 리가 없다. 문제는 ... 편가르기, 선과 악의 이항대립 전략을 활용하고 있다는 사실이다. 여론이 반반으로 쪼개졌다는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지소미아) 파기가 꼭 그랬다. 외교적으로 풀어야 할 일본과의 갈등에 친일과 반일의 이분법 ...
  • “포퓰리즘이 민주주의·기업성장 저해”

    “포퓰리즘이 민주주의·기업성장 저해” 유료

    ... 이만저만이 아니다. 결국 정치가 문제의 핵심이다. 내년까지는 이 추세가 지속되겠지만, 중남미 주요 선거가 몰려 있는 2021년, 2022년에 큰 변화를 기대하고 있다.” 중남미에서 포퓰리즘이 극성인 ... 미국 눈치가 보이지 않나. “지난 100년 동안 미국은 지리적으로 가까울 뿐 아니라, 경제·정보과학·문화 모든 면에서 중남미에 가장 중요한 교역국이었다. 하지만 지난 20년간 중국 기업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