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선두 타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IS 포커스]키움 김·이·박, 개인 능력·시너지 모두 '막강'

    [IS 포커스]키움 김·이·박, 개인 능력·시너지 모두 '막강'

    ... 마운드 전력을 보유한 SK를 압도했다. 3연승이 결정된 3차전의 승부처는 3회였다. 0-0 동점에서 선두타자 김규민이 안타를 치며 기회를 열었다. 상대 선발투수 헨리 소사의 낮은 코스 속구에 밀린 김혜성과 서건창은 삼진으로 물러났다. 그러나 2번 타자 김하성이 볼 4개를 먼저 골라내며 선취점 기회를 이어갔다. 득점은 성공뿐 아니라 상대 배터리의 기세까지 ...
  • [IS 현장] '두산 나와라!' 키움, 시리즈 스윕으로 5년 만에 KS행

    [IS 현장] '두산 나와라!' 키움, 시리즈 스윕으로 5년 만에 KS행

    ... 2사 2,3루 기회에서도 김강민이 3구째 헛스윙 삼진으로 아웃돼 답답한 공격력을 선보였다. 1,2차전 팀 타율 0.197의 슬럼프가 계속됐다. 키움은 3회말 대량 득점에 성공했다. 선두타자 김규민이 우중간 안타로 포문을 열었다. 2사 1루에서 김하성이 볼넷을 골라낸 뒤 이정후가 2타점 2루타를 때렸다. 계속된 2사 2루에선 박병호의 적시타까지 터져 3-0을 점수 차를 벌렸다. ...
  • [IS 포커스]염경엽 감독이 짚은 2차전 패인, 3차전도 이어지다

    [IS 포커스]염경엽 감독이 짚은 2차전 패인, 3차전도 이어지다

    ... 요키시는 경기 초반 기세 싸움에서 밀리지 않는 투구를 했다. 타선은 기회를 놓치지 않았다. 간판 타자 이정후가 2타점 선취 적시타, 박병호가 추가 득점을 이끄는 좌전 적시를 쳤다. 4회 공격에서도 ... 있었기에 가능했다. 3차전 4회 공격이 의미 있는 이유다. 3-0으로 앞서던 상황에서 6번 타자 송성문이 선두타자로 나서 좌전 2루타로 포문을 열었다. 이지영이 팀 배팅으로 주자를 3루에 ...
  • 키움의 과감한 퀵후크, 성공으로 돌아왔다

    키움의 과감한 퀵후크, 성공으로 돌아왔다

    ... 이를 잘 버텨냈다. 1회 무사 1, 2루와 3회 1사 1, 2루에서 무실점했다. 그 사이 키움 타선은 3점을 뽑아 요키시에게 리드를 안겼다. 그러나 5회 초 요키시는 다시 위기를 맞았다. 선두타자 노수광에게 번트안타를 준 뒤 1사에서 다시 제이미 로맥에게 안타를 맞았다. 1사 1, 2루. 요키시는 최정에게 큰 파울 홈런을 내주긴 했지만 9구 승부 끝에 삼진을 이끌어냈다. 그러나 정의윤에게 ...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IS 포커스] 'PO 통과율 100%' 좋은 기억 많은 SK, 이번에는?

    [IS 포커스] 'PO 통과율 100%' 좋은 기억 많은 SK, 이번에는? 유료

    ... 임병욱-김민성(현 LG)에게 연속 2루타를 맞고 역전까지 허용해 패색이 짙어졌다. 하지만 10회 말 선두타자 김강민과 후속 한동민의 연속 타자 홈런으로 4시간 54분의 긴 혈투에 마침표를 찍고 웃었다. ... 삼아 한국시리즈에 두산을 4승2패로 꺾고 우승 트로피까지 들어올렸다. 121일 동안 지켜온 선두 자리를 뺏겨 정규시즌을 2위로 마감한 SK는 포스트시즌에서도 원하던 시나리오를 만들어가진 못했지만, ...
  • [IS 포커스] 'PO 통과율 100%' 좋은 기억 많은 SK, 이번에는?

    [IS 포커스] 'PO 통과율 100%' 좋은 기억 많은 SK, 이번에는? 유료

    ... 임병욱-김민성(현 LG)에게 연속 2루타를 맞고 역전까지 허용해 패색이 짙어졌다. 하지만 10회 말 선두타자 김강민과 후속 한동민의 연속 타자 홈런으로 4시간 54분의 긴 혈투에 마침표를 찍고 웃었다. ... 삼아 한국시리즈에 두산을 4승2패로 꺾고 우승 트로피까지 들어올렸다. 121일 동안 지켜온 선두 자리를 뺏겨 정규시즌을 2위로 마감한 SK는 포스트시즌에서도 원하던 시나리오를 만들어가진 못했지만, ...
  • 역전에 재역전…키움, 한국시리즈 1승 남았다

    역전에 재역전…키움, 한국시리즈 1승 남았다 유료

    ... 키움 하위 타선은 6-7로 뒤진 8회 초 SK 불펜투수 서진용을 흔들었다. 1사에서 6번 타자 김웅빈이 번트안타, 7번 김규민이 우전 2루타로 2·3루 기회를 잡았다. 8번 이지영의 안타 ... 됐다. 3회 초까지 SK 선발 앙헬 산체스에게 꽁꽁 묶였던 키움의 반격도 매서웠다. 4회 초 선두타자 김하성이 2루타를 치고 나가자 이정후가 중전안타를 날렸다. 그러나 김하성이 무리하게 홈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