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선발 투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대통령배] 김백만 감독의 '김현준 카드' 적중, 부산정보고 16강 안착

    [대통령배] 김백만 감독의 '김현준 카드' 적중, 부산정보고 16강 안착

    부산정보고 투수 김현준. 청주=배중현 기자 김현준(18)의 쾌투를 앞세운 부산정보고가 대통령배 16강에 안착했다. 부산정보고는 23일 충북 청주야구장에서 열린 제53회 대통령배... 전국고교야구대회 8강에 이어 전국대회 '돌풍'을 다시 일으켰다. 김백만 감독은 남지민이 아닌 김현준을 선발로 올렸다. 남지민은 롯데 1차 지명 후보로 거론됐던 에이스. 그러나 김 감독은 '히든 카드' ...
  • [대통령배] 김백만 감독의 '김현준 카드' 적중, 부산정보고 16강 안착

    [대통령배] 김백만 감독의 '김현준 카드' 적중, 부산정보고 16강 안착

    23일 열린 대통령배 효천고전에서 쾌투로 팀의 16강을 이끈 선발 김현준. 청주=배중현 기자 김현준(18)의 쾌투를 앞세운 부산정보고가 대통령배 16강에 안착했다. 부산정보고는 23일 ... 결과적으로 이 선택이 적중했다. 김현준은 6⅔이닝 7피안타 7탈삼진 2실점(1자책점)하며 승리투수가 됐다. 제구가 잡히지 않은 1,2회 연속 실점했지만, 나머지 이닝에서 무실점으로 버텼다. ...
  • SK 마운드는 올 시즌 타이틀 홀더를 배출할 수 있을까

    SK 마운드는 올 시즌 타이틀 홀더를 배출할 수 있을까

    ... 흠잡을 데 없는 마운드다. 전반기 팀 평균자책점이 3.47로 10개 구단 가운데 1위. 특히 선발진 평균자책점은 3.27로 2위 두산(3.53)을 넉넉하게 앞서고 있다. 선발 투수들의 승률(0.721)도 ... 팀이다. 유일하게 아쉬운 부분은 현재 KBO 공식 개인 타이틀 레이스에서 1위를 달리고 있는 투수가 한 명도 없다는 점이다. SK 원투 펀치 앙헬 산체스와 김광현, 필승조 서진용, 마무리 투수 ...
  • 장민재와 박주홍, 서로 다른 1군 복귀의 의미

    장민재와 박주홍, 서로 다른 1군 복귀의 의미

    한화 투수 장민재(29)와 박주홍(20)이 후반기 복귀 채비를 마쳤다. 한화는 올스타전 종료 직후인 지난 22일 장민재와 박주홍을 1군 엔트리에 등록하고 투수 김재영, 김민우, 황영국을 ... 1홀드에 평균자책점 7.58을 기록한 게 전부. 지난 6일 KT전이 전반기 마지막 경기였다. 선발 투수로 나서 재도약을 노렸지만 다시 2⅔이닝 3실점으로 조기강판해 1군 엔트리에서 제외됐다.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오승환 이후 두 번째, 신인왕 향해 전진하는 '투수' 원태인

    오승환 이후 두 번째, 신인왕 향해 전진하는 '투수' 원태인 유료

    '어린 사자' 원태인(19)이 신인왕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삼성 '투수'로는 오승환(현 콜로라도)에 이어 역대 두 번째다. 원태인의 2019시즌 전반기는 ... 달성했다. 빈약한 득점 지원만 아니었다면 5승 이상도 가능한 페이스였다. 원태인의 R/G(선발투수가 던진 이닝까지의 팀 득점)는 1.69점으로 최소 60이닝을 소화한 투수 49명(평균 3.15점) ...
  • [전반기 결산③]새 얼굴이 더한 활력...고개 숙인 애드먼턴 세대

    [전반기 결산③]새 얼굴이 더한 활력...고개 숙인 애드먼턴 세대 유료

    ... 갖췄고 무난하게 왕좌에 올랐다. 2019시즌은 다르다. 경쟁 구도다. LG 우완 사이드암 투수 정우영(20)은 전반기에만 10홀드를 기록하며 소속팀의 필승조로 자리잡았다. 평균자책점(3.12)도 ... 13경기에 나서 3승4패 ·평균자책점 2.87을 기록했다. 피안타율(0.250)은 소속팀 선발투수 가운데 가장 좋다. 데뷔 첫 시즌에 선발투수로 안착한 점이 주목된다. 신인왕 경쟁에서는 ...
  • '별들의 잔치'에서도 주인공이었던 '1등 팀' SK

    '별들의 잔치'에서도 주인공이었던 '1등 팀' SK 유료

    ... 올해 KBO 올스타전에 10개 구단 가운데 최다인 8명을 내보냈다. 일단 베스트12 안에 선발투수 김광현, 불펜 투수 김태훈, 마무리 투수 하재훈, 내야수 제이미 로맥·최정, 외야수 고종욱까지 ... 뽐냈다. 역대 올스타전 경기 최다 2루타(종전 2개)와 최다 타점(종전 4타점) 신기록. 대체 선발 선수가 MVP에 오른 것은 2017년 최정에 이어 한동민이 역대 두 번째다. 한동민은 부상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