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선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원어스, 6인 6색 꽃도령 변신 "즐거운 한가위 보내세요"

    원어스, 6인 6색 꽃도령 변신 "즐거운 한가위 보내세요"

    ... 서신'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원어스는 공식 팬클럽 '투문(TO.MOON)'을 향해 사극 말투로 다정히 명절 인사를 전하고 있다. 멤버들은 왕부터 대감, 선비, 도령까지 화사한 한복을 입고 등장해 훈훈한 비주얼과 남다른 한복 자태를 드러내며 시선을 끌었다. 원어스는 "추석 연휴 우리 달님들처럼 예쁜 보름달 보며 소원도 빌고, 맛있는 음식 드시면서 ...
  • [인터뷰] 홍자매 작가 "억지 해피엔딩, '호텔 델루나'에 안 어울려"

    [인터뷰] 홍자매 작가 "억지 해피엔딩, '호텔 델루나'에 안 어울려"

    ... 장만월이 떠날 거라고 생각했을 거다. 장만월은 죽은 사람이고 구찬성은 산 사람이기 때문에 이 생에서 같이 할 수 있는 방법은 억지로 엮어놓지 않는 이상 불가능했다"고 말했다. 신정근(김선비) 배해선(최서희) 표지훈(지현중) 등이 떠날 때 기뻐하는 것처럼, 홍정은 작가는 "이 생의 아픔을 다 씻고 다음 생으로 넘어가는 기쁨이다. 유도교를 멋지게 걸어가는 것과 장만월을 잘 배웅해주는 ...
  • [이슈IS] "어떤 결말이어도 해피엔딩"…'호텔 델루나' 장만월의 작별 인사

    [이슈IS] "어떤 결말이어도 해피엔딩"…'호텔 델루나' 장만월의 작별 인사

    ... 선사했다. 2일 배우 이지은이 직접 운영하는 장만월 인스타그램에는 촬영 막바지 배우들과 함께 찍은 사진과 함께 애정 어린 작별 인사가 공개됐다. 피오(지현중), 배해선(최서희), 신정근(김선비) 등 델루나 직원들의 사진을 올리며 애정을 드러낸 이지은은 여진구(구찬성) 사진엔 "미안해 사랑해"라며 애틋한 감정을 더했다. 또 마지막 회에 나온 이지은이 유도교를 건너는 신에서 찍은 ...
  • '호텔 델루나' 김선비, 신정근 만나 날개 달았다

    '호텔 델루나' 김선비, 신정근 만나 날개 달았다

    '캐릭터 제조기' 신정근을 만나 '호텔 델루나' 김선비 캐릭터가 완성되었다. 지난 1일 종영한 tvN 토일극 '호텔 델루나'에서 신정근은 극 중 500년 최장 근무자 스카이바 바텐더 김선비로 분해 존재감을 각인시키며 주말 밤 안방극장을 뒤흔들었다. 신정근은 한을 품고 죽어 이생을 떠나지 못하고 '호텔 델루나'에 근무하게 된 캐릭터의 서사를 적재적소 알맞은 ...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북위~당 역사 이끈 탁발선비, 그들 발원지엔 야생화가…

    북위~당 역사 이끈 탁발선비, 그들 발원지엔 야생화가… 유료

    ━ [윤태옥의 중국 기행 - 변방의 인문학] 네이멍구 알선동 북방 탁발선비의 발원지인 네이멍구자치구 후룬베이얼시 어룬춘 아리허진의 외곽 산속에 있는 알선동. [사진 윤태옥] 솔체꽃과 개미취, 둥근이질풀은 보라색을 자랑한다. 배초향도 무리 지어 보라색을 노래하고, 분홍바늘꽃도 보라색 꽃잎을 방긋거린다. 층층잔대도 작은 종 모양의 보라색 꽃을 아래로 향하고 ...
  • 북위~당 역사 이끈 탁발선비, 그들 발원지엔 야생화가…

    북위~당 역사 이끈 탁발선비, 그들 발원지엔 야생화가… 유료

    ━ [윤태옥의 중국 기행 - 변방의 인문학] 네이멍구 알선동 북방 탁발선비의 발원지인 네이멍구자치구 후룬베이얼시 어룬춘 아리허진의 외곽 산속에 있는 알선동. [사진 윤태옥] 솔체꽃과 개미취, 둥근이질풀은 보라색을 자랑한다. 배초향도 무리 지어 보라색을 노래하고, 분홍바늘꽃도 보라색 꽃잎을 방긋거린다. 층층잔대도 작은 종 모양의 보라색 꽃을 아래로 향하고 ...
  • [이현상의 시시각각] 창녕 조씨 선비 남명의 사직소

    [이현상의 시시각각] 창녕 조씨 선비 남명의 사직소 유료

    ... 인물 숱한 창녕 조씨지만, 조 후보자 일가가 운영하는 웅동학원 소재지 진해 등 경남 내륙 지역 사회의 남명에 대한 자부심은 남다르다. 거듭된 사화(士禍)와 외척의 발호로 어지러운 시대, 선비 남명은 평생 출사(出仕)를 거부했다. 1555년 명종이 남명의 명성을 듣고 단성(현재 산청군 일대) 현감에 임명했지만, 그는 곧바로 사직소를 올렸다. 54세 때다. 공교롭게 지금 조 후보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