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설경구

통합 검색 결과

인물

설경구
(薛景求 / SUL,KYUNG-GU)
출생년도 1968년
직업 대중문화연예인
프로필 더보기

뉴스

  • '냉장고를 부탁해' 안재홍 "정봉이 역할의 실제 모델은 백종원"

    '냉장고를 부탁해' 안재홍 "정봉이 역할의 실제 모델은 백종원"

    ... 안재홍은 수지, 한효주, 정유미, 이나영과 함께 작품에서 호흡을 맞췄지만 "가장 호흡이 잘 맞는 배우는 천우희다"라며 드라마에서 두 사람이 보여줄 호흡에 기대감을 높였다. 이에 한석규, 설경구, 류승룡, 황정민과 작품을 함께 했던 천우희 또한 호흡이 잘 맞았던 배우로 안재홍을 꼽았다. 하지만 함께 작품을 하고 싶은 배우로는 뜻밖의 남자배우들을 꼽아 반전 웃음을 안겼다. 또한 안재홍은 ...
  • 조성하, 씨제스 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

    조성하, 씨제스 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

    ... 기존 캐릭터를 뛰어넘기 위해 새로운 도전을 이어가고 있다. 사극·현대극·스릴러 등 다양한 장르를 통해 대체 불가 캐릭터를 만들어내며 명불허전 '믿고 보는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최민식·설경구·김재중·박성웅·채시라·문소리·송일국·거미·엄지원·김남길 등이 소속돼 있다. 김진석 기자 superjs@joongang.co.kr
  • 이재원,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전속 계약

    이재원,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전속 계약

    ... 등에 출연하며 다양한 캐릭터로 존재감을 드러냈다. 하반기에는 SBS 월화극 'VIP' 출연을 확정 짓고 컴백할 예정. 이재원이 새 둥지를 튼 씨제스 엔터테인먼트에는 최민식·설경구·김재중·김준수·채시라·문소리·거미·김남길·황정음·라미란·류준열·박병은·홍종현·노을·정인선 등이 소속돼 있다. 김진석 기자 superjs@joongang.co.kr
  • 설경구, '해피앤딩 스타체어' 성료..수익금 전액 기부

    설경구, '해피앤딩 스타체어' 성료..수익금 전액 기부

    배우 설경구가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해피앤딩 스타체어'의 다섯 번째 자리를 성공적으로 바쳤다. 설경구는 지난 6일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진행된 '해피앤딩 스타체어' 행사를 성료했다. 이번으로 5회차를 맞이한 '해피앤딩 스타체어'는 영화배우와 관객 사이의 소통의 장을 마련함과 동시에, 아이들의 꿈과 미래를 응원하고 나눔 문화를 조성해 나가는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첫 700만"…흥행 박복 떨친 이선균의 2막

    "첫 700만"…흥행 박복 떨친 이선균의 2막 유료

    ...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2017)'의 변성현 감독과 손잡고 '킹메이커: 선거판의 여우'를 촬영 중이다.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으로 지천명 아이돌이 된 설경구와 함께다. 이선균이 설경구 다음 타자로 40대 아이돌이 될지도 모를 일. 이선균은 남다른 비주얼을 빚어내는 변 감독과 호흡을 맞추며 특히나 몸매 관리에 힘썼다. 멋진 슈트핏이 필요했기 ...
  • [취재일기] 대림동 여경 논란 잠재우기, 경찰 손에 달렸다

    [취재일기] 대림동 여경 논란 잠재우기, 경찰 손에 달렸다 유료

    ... 비판과 성별 갈등 논란으로까지 번졌다. 다만 경찰도 '현실이 그렇다'는 이유로 일반 시민들의 기대치를 외면해선 안 된다. 영화 '범죄도시'의 마동석, '베테랑'의 황정민, '공공의 적'의 설경구 같은 일당백(一當百) 경찰이 아니더라도, 현장에서 직무를 수행하는 데 무리가 없는 수준의 체력 기준에 대한 논의가 진행돼야 한다. 그리고 그 결과가 국민 앞에 공개돼야 대림동 사건과 비슷한 ...
  • 세월호 엄마 전도연 “연기하기도 전에 눈물 터졌다”

    세월호 엄마 전도연 “연기하기도 전에 눈물 터졌다” 유료

    ... 3일 개봉하는 영화 '생일'에서 아들 잃은 엄마 순남을 연기한 전도연(46)의 말이다. 아들 수호(윤찬영)는 세월호 참사로 숨진 고교생. 당시 피치 못할 사정으로 해외에 있던 남편 정일(설경구)이 2년 뒤 순남과 어린 딸 예솔(김보민)을 찾아오지만, 순남은 결코 반기지 않는다. 부부는 수호를 추모하는 생일 모임을 여는 일로도 갈등을 겪는다. 연출자 이종언 감독은 이창동 감독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