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이미지

  • 구례군, 섬진강변 자전거위험도로 정비에 나서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남도의 맛&멋] 전 세계 철인들, 지리산에 모인다
    [남도의 맛&멋] 전 세계 철인들, 지리산에 모인다 유료 ... 진행요원만 3000명에 달하는 철인3종은 개최 입지 요건이 까다롭다. 호수나 바다, 한적하면서도 확 트인 도로가 있으면서도 장기적인 차량·인원 통제가 가능해야 한다. 대회가 열릴 때면 참가자와 가족 등 1만 명이 넘게 경기장 주변에 몰리기 때문이다. 구례의 경우 지리산과 섬진강변 등 천혜의 자연여건을 갖추고 있어 최상의 대회코스로 주목받는다. 본대회 하루 전인 8일 열리는 '아이언 ...
  • 벚꽃 스타트, 드라이브의 계절이 돌아왔다
    벚꽃 스타트, 드라이브의 계절이 돌아왔다 유료 ... 꽃길을 골라서 즐길 수 있다. 경남 하동에서는 3월부터 매월 다른 꽃길이 펼쳐진다. 전남 광양 섬진 에서는 꽃 축제도 준비돼 있다. 원도 삼척에는 확 트인 바다와 유채꽃을 동시에 즐길 수 ... 그루의 벚나무가 장관을 이룬다. 광주 남한산성과 수원시 경기도청 일대, 안양시 석수동 안양천, 여주시 흥천면 남한 등도 드라이브 코스로 인기다. 인천 화 석모도 '보문사 가는 ...
  • [week&] 관광택시로 곡성 한 바퀴, 구석구석 참 편하게 봤네
    [week&] 관광택시로 곡성 한 바퀴, 구석구석 참 편하게 봤네 유료 ... 오토바이에 태우고 달리던 그 길이다. 키 큰 나무들이 만든 초록색 터널을 유유히 통과한 뒤 17번 국도에 접어들었다. 섬진 기차마을과 도림사·메타세쿼이아길까지는 4코스였고, 섬진강변 도로에 접어들면서 1코스가 시작됐다. 호젓한 변을 따라 드라이브를 즐기다가 샛길로 빠졌다. 만개한 배롱나무꽃이 줄지어선 다소곳한 길이 이어졌다. “자, 이곳은 2016년 국가습지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