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양성희의 시시각각] 꽃으로도 때리지 말라
    [양성희의 시시각각] 꽃으로도 때리지 말라 유료 ... 5월에 잔혹한 '가족드라마'가 넘쳐난다. 재혼한 남편과 함께 중학생 친딸을 살해한 30대 여. 그저 살인 방조가 아니라 딸에게 수면제를 먹이며 적극 가담했다. 딸은 그전에 친부에게도 폭행당했었다. ... 처음에는 가볍게 한 대 치는 것에서 시작하며, 아동학대의 피해자들이 훗날 가정폭력의 가해자·범죄자장하는 비극을 우리는 숱하게 보아왔다. 어디서부터 체벌인지 논란의 여지는 있지만, '사랑의 ...
  • [양성희의 시시각각] 꽃으로도 때리지 말라
    [양성희의 시시각각] 꽃으로도 때리지 말라 유료 ... 5월에 잔혹한 '가족드라마'가 넘쳐난다. 재혼한 남편과 함께 중학생 친딸을 살해한 30대 여. 그저 살인 방조가 아니라 딸에게 수면제를 먹이며 적극 가담했다. 딸은 그전에 친부에게도 폭행당했었다. ... 처음에는 가볍게 한 대 치는 것에서 시작하며, 아동학대의 피해자들이 훗날 가정폭력의 가해자·범죄자장하는 비극을 우리는 숱하게 보아왔다. 어디서부터 체벌인지 논란의 여지는 있지만, '사랑의 ...
  • [시선2035] 몰카범 용의자(?)의 추억
    [시선2035] 몰카범 용의자(?)의 추억 유료 ... 쏘아보며 말했다. 내가 아니라고 해도 이미 부질없었다. 이 일이 다시 떠오른 건 최근 남 국회의원 A의 페이스북 글을 보고서다. 그는 “어떤 여성분이 지속적으로 의원실을 찾아오고, ... 다가왔다. 그와 가까운 동료 의원 B가 과거 '펜스룰'을 두고 “당황한 일부 남성들이 잠재적 성범죄자임을 스스로 드러내는 것”이라고 쓴 글을 읽었던 터라 더욱 그렇다. A와 그의 동료 의원들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