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성태윤의 이코노믹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성태윤의 이코노믹스] 최저임금보다 근로시간 단축 충격이 더 무섭다

    [성태윤의 이코노믹스] 최저임금보다 근로시간 단축 충격이 더 무섭다 유료

    ... 행정관리직 등을 포함해 상당한 산업과 업종이 부담을 갖게 됐는데 미국에서는 이들 업종이 법정 근로시간 예외 인정을 받는다는 점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 결국 근로시간을 평균적으로 줄여간다는 큰 틀의 방향성은 공감하더라도, 개별 업종과 직무의 특성에 맞게 근로시간 단축이 탄력적으로 적용될 수 있도록 제도를 보완할 필요가 있다. 」 성태윤 연세대 경제학부 교수
  • [성태윤의 이코노믹스] 물가 안정? 장바구니 물가는 오히려 오르고 있다

    [성태윤의 이코노믹스] 물가 안정? 장바구니 물가는 오히려 오르고 있다 유료

    ... 24.2%에 달했다. 지난해 1분기 22.9%에 비해 1.3%포인트 악화한 기록적 수치다. 적절한 정책을 수행하려면 상황을 직시하고 정확히 판단해야 한다. 이를 위해서는 여러 지표를 다각적으로 분석하고 이해하는 것이 필요하다. 결국 현재 국민이 느끼는 경기와 고용상황이 심각한 수준임을 인식하고 정책 결정을 해야 한다는 뜻이다. 」 성태윤 연세대 경제학부 교수
  • [성태윤의 이코노믹스] 한국 최저임금 캘리포니아 1.6배…“수요·공급에 맡겨야”

    [성태윤의 이코노믹스] 한국 최저임금 캘리포니아 1.6배…“수요·공급에 맡겨야” 유료

    ... 효율적으로 자원이 이동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경제 성장의 원동력이라는 인식을 분명히 가지고 있고 이것이 싱가포르가 부국의 지위를 누리고 있는 이유이기도 하다. 」 ■ ◆성태윤 「 연세대 경제학부 교수. 미 하버드대에서 경제학 박사학위를 받고 한국개발연구원·카이스트를 거쳤다. 돈의 법칙을 관찰하는 것이 주관심사다. 」 성태윤 연세대 경제학부 교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