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세습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탈당' 홍문종 "박 전 대통령과 상의 안 한 적 없어"

    '탈당' 홍문종 "박 전 대통령과 상의 안 한 적 없어"

    ... 전광훈 목사의 성경세미나) JTBC 핫클릭 홍문종 "신공화당 창당" 선언…황교안 "분열 안 돼" '물갈이' 나오자 '탈당설'…공천룰 시동에 한국당 와글와글 김충환 전 의원, '교회세습 반대' 시위현장서 낫 휘둘러 전광훈 "문 대통령 하야" 회견…항의하자 '폭력 사태'도 전광훈 목사 '돌출 행보'에…한국당, 말 없는 이유는? Copyright by JTBC(http...
  • 기대가 너무 컸나, 제작비 540억 드라마의 아쉬운 파트1

    기대가 너무 컸나, 제작비 540억 드라마의 아쉬운 파트1

    ... 예측하지 못한 '다름'이 있길 기대했다. 작가와 감독, 배우 모두 쟁쟁했고 제작비 또한 국내 최대 규모였으니 당연한 바람이었다. 하지만 권력을 향한 암투, 욕망을 향한 음모, 부와 권력의 세습, 출생의 비밀, 금지된 사랑, 심지어 종교의 타락과 노동 착취까지 그 시대의 삶은 지금의 우리와 다르지 않았다. 대의를 위해 모든 것이 합리화될 수 있다는 강자의 논리까지 익숙한 것들은 '다름'이란 ...
  • 김충환 전 의원, '교회세습 반대' 시위현장서 낫 휘둘러

    김충환 전 의원, '교회세습 반대' 시위현장서 낫 휘둘러

    [앵커] 아들에게 목사 자리를 물려주기로 해 논란이 된 명성교회에서 이번에는 장로가 흉기를 휘둘렀습니다. 부자 세습에 반대하는 시위대를 위협했다는 것인데 이 장로는, 김충환 전 한나라당 의원이었습니다. 김 전 의원은 "현수막을 자르려 했을 뿐"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최수연 기자입니다. [기자] 경찰이 도로에서 한 남성을 제압합니다. 남성이 손에 들고 있던 낫도 ...
  • 김충환 前의원, 교회 세습반대 집회서 낫 휘둘러 현행범 체포

    김충환 前의원, 교회 세습반대 집회서 낫 휘둘러 현행범 체포

    김충환 전 한나라당 의원이 17일 명성교회 세습반대 집회에서 낫을 휘둘러 현행범 체포됐다. [중앙포토] 김충환 전 한나라당 의원이 자신이 다니는 교회의 신도들이 연 집회에서 낫을 휘둘러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17일 서울 강동경찰서에 따르면 김 전 의원은 전날 오전 10시 20분쯤 서울 강동구 명일동 명성교회 앞 도로에서 열린 '명성교회 부자세습 반대 집회'에서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기대가 너무 컸나, 제작비 540억 드라마의 아쉬운 파트1

    기대가 너무 컸나, 제작비 540억 드라마의 아쉬운 파트1 유료

    ... 예측하지 못한 '다름'이 있길 기대했다. 작가와 감독, 배우 모두 쟁쟁했고 제작비 또한 국내 최대 규모였으니 당연한 바람이었다. 하지만 권력을 향한 암투, 욕망을 향한 음모, 부와 권력의 세습, 출생의 비밀, 금지된 사랑, 심지어 종교의 타락과 노동 착취까지 그 시대의 삶은 지금의 우리와 다르지 않았다. 대의를 위해 모든 것이 합리화될 수 있다는 강자의 논리까지 익숙한 것들은 '다름'이란 ...
  • 기독교 멘토 손봉호 “전광훈 목사 거짓말 위험하다”

    기독교 멘토 손봉호 “전광훈 목사 거짓말 위험하다” 유료

    ... 학교에서 제공한 총장용 고급 승용차를 거절하고, 오랫동안 타고 다닌 작고 낡은 자동차를 손수 운전하며 다녔다. 2011년부터 한기총 해체 운동을 펼쳐 왔다. 지난해 명성교회 부자 세습에 대해서는 “신사참배보다 더 부끄럽다”며 1인 시위를 펼치기도 했다. 현재 고신대 석좌교수이다. 」 백성호 기자 vangogh@joongang.co.kr 백성호 기자의 현문우답
  • 85세 마지막 예기 권명화 “이제야 춤맛 알겠다”

    85세 마지막 예기 권명화 “이제야 춤맛 알겠다” 유료

    ... 승무. 담백하고 묵직한 박지홍류 승무의 특징을 계승했다. [사진 한국문화재재단] 그가 권번에 들어간 것은 1950년이지만, 그의 예인 인생은 역사가 더 길다. 1934년 그는 경북 김천의 세습 무가에서 태어났다. 굿판을 따라다니며 자란 그에게 춤과 장단은 일상이었다. 한국전쟁 발발 후 피난 가서 자리 잡은 대구 남산동 집이 마침 대동권번 옆집이었고, 그는 울타리 너머로 보이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