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주말&여기] 4월의 고즈넉한 옛 걷기 유료 문경새재 제2관문 조곡관 4월은 24절기 중 하늘이 차츰 맑아지는 '청명' 봄비가 내려 곡물을 기름지게 하는 '곡우'가 있는 달이다. 4월 날씨에 맞게 고즈넉한 옛길을 걸으며 봄기운을 ... 이 엔 천 년이 넘는 세월 동안 다양한 사람들의 이야기가 쌓여 현재에 이르는 유래 깊은 이다. 희방사역을 시작으로 소백산 자락을 따라 죽령마루를 넘어 단양까지 이어진 을 따라 걸으며 ...
  • 소백산 잣나무숲에서 단잠…이게 진짜 '웰니스'구나
    소백산 잣나무숲에서 단잠…이게 진짜 '웰니스'구나 유료 ... 국립산림치유원의 1박2일 프로그램에 참여해 웰니스를 경험했다. 국립산림치유원은 경북 영주 소백산 자락에 들어서 있다. 단기 치유 프로그램에 참가한 사람들이 잣나무숲 해먹에 누워 쉬고 있다. ... 굽은 등, 풀이 죽은 등, 화난 등. 나이를 먹을수록 얼굴과 뱃살이 아니라 '등 건강'을 챙 일이었다. 단기 치유 프로그램은 가벼운 스트레칭으로 시작한다. 소도구(트윈롤러)를 이용해 ...
  • 어! 동굴 속 박쥐 신기해요, 와! 뗏목 타고 물놀이 신나요
    어! 동굴 속 박쥐 신기해요, 와! 뗏목 타고 물놀이 신나요 유료 ... 들어갑니다. 대신 여름에는 동굴 입구까지 나와 있습니다. 박쥐는 따뜻한 날씨를 좋아하거든요.” 한드미 동굴은 이가 10㎞나 되는 긴 동굴이다. 지금은 동굴 곳곳이 막혀 있지만, 원래는 소백산 남쪽 자락에 있는 경북 영주의 풍기까지 이어져 있었다고 한다. 소백산을 관통하는 동굴이었다 보니 전해오는 이야기도 많다. 옛날 소백산 북쪽의 한드미마을과 소백산 남쪽의 풍기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