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소형목선 상황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철재의 전쟁과 평화] 무엇이 군대를 피곤하게 만드는가

    [이철재의 전쟁과 평화] 무엇이 군대를 피곤하게 만드는가 유료

    ... 일선 부대엔 퀭하니 들어간 눈을 자주 볼 수 있다. 지난달 15일 강원도 삼척항에 북한 소형 목선이 유유히 들어오고 난 뒤 벌어진 풍경이다. 군대의 특성상 사고가 터지면 뒷수습에 부산하기 ... 의혹의 책임이 국방부 장관으로 쏠리는 마당이라선지 이번엔 부산함의 끝판을 보여준다는 평가다. 상황평가 회의와 전술평가 회의가 자주 열린다. 툭하면 위에서 지시가 떨어진다. 탄약고 열쇠가 잘 ...
  • [김정기의 소통카페] 못 볼 것을 봐야하는 심정

    [김정기의 소통카페] 못 볼 것을 봐야하는 심정 유료

    ... 질의는 대변인과 홍보담당관 등과 하라고 했기 때문이다. 항의의 표시로 40개 언론사, 260여 명의 법무부 출입 기자단이 회견에 불참했다. 국방부는 더 과감했다. 지난 달 15일 '북한 목선 삼척항 입항'과 관련한 여러 의혹 때문에 5일 뒤인 20일 '북한 소형목선 상황 관련 대국민 사과문'을 발표했다. “사건 발생 이후 제기된 여러 의문에 대해서는 한 점 의혹이 없도록 국민들께 ...
  • “총대 멜 사람?” 소령 압력에 말년 병장이 허위로 자수

    “총대 멜 사람?” 소령 압력에 말년 병장이 허위로 자수 유료

    ... 사건이었는데도 군 수뇌부에게까지 보고가 올라가지 않았음을 보여준다. 국방부와 합참이 북한 소형 목선의 삼척항 입항을 은폐·축소하려 했다는 의혹이 계속되던 상황에서 벌어진 일이었다. 박 의장은 ... “조속히 군 기강 확립 대책을 마련하라”고 지시했다. 정 장관은 이미 지난달 15일 북한 소형 목선의 삼척항 입항에 대해 세 번이나 사과하면서 대책을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이철재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