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솔로몬저축은행 주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아직 반환점 안 돈 文정부···검찰의 칼 이례적으로 빠르다

    아직 반환점 안 돈 文정부···검찰의 칼 이례적으로 빠르다

    ... 아들이 한 달 간격으로 구속되는 일이 재현됐다. 2002년 이용호 G&C 그룹 회장의 횡령·주가조작 혐의와 정·관계 로비 의혹(이용호 게이트) 수사 과정에서 DJ 차남 홍업씨가 연루된 정황이 ... 받은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알선수재·정치자금법 위반)를 받았다. 이 사건은 2011년 저축은행 영업정지 사태로 분노한 국민의 지탄을 받았다. MB는 2012년 7월 24일 육필로 쓴 ...
  • 우병우 구한 위현석·여운국은 누구

    우병우 구한 위현석·여운국은 누구

    ... 영장전담 판사로 일하며 굵직한 인물들에 대한 구속 영장을 발부하며 주목받았다. 2012년 저축은행 비리에 연루된 임석 솔로몬 저축은행 회장과 윤현수 한국저축은행 회장의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 결정한 것도 그였다. 남부지법 형사합의부장 때에는 카메룬 다이아몬드 광산 매장량을 부풀려 주가를 띄운 CNK 주가조작 사건, 100억원대 회사 자금을 빼돌려 횡령?배임한 혐의 등으로 기소된 ...
  • [장 마감후 공시]케이씨씨, 계열사 케이씨씨자원개발 흡수 합병 결정 外

    ... 손해배상청구 부분을 파기, 해당 부분 사건을 서울고등법원에 환송 판결. 나머지 상고는 기각. ▲넥스턴, 최근 현저한 주가급등 관련 "최대주주의 전략적 투자 유치와 지분 매각을 검토 중"이라며 "아직 확정된 내용은 없다"고 답변. ▲코스모화학, 솔로몬저축은행에 계열사 코스모앤컴퍼니, 마루망코리아의 채무 31억5000만원 대한 담보 제공 결정. 담보 제공 재산 인천 서구와 ...
  • [장 마감후 공시] LG, 1분기 잠정 영업익 1999억원 外

    ... 2조1539억원으로 3.4% 증가, 당기순이익 1570억8100만원으로 4.6% 감소. ▲코스모화학, 솔로몬저축은행에 대해 계열사 코스모앤컴퍼니와 마루망코리아의 채무 43억4000만원에 대한 담보 제공 결정. ... 매출액 422억6986만원으로 3.1% 증가, 당기순손실 적자전환. ▲팅크웨어, 최근 현저한 주가급등 관련 조회공시 요구. 공시 시한 18일 오후 6시. ▲종근당홀딩스, 종속회사 경보제약이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아직 반환점 안 돈 文정부···검찰의 칼 이례적으로 빠르다

    아직 반환점 안 돈 文정부···검찰의 칼 이례적으로 빠르다 유료

    ... 아들이 한 달 간격으로 구속되는 일이 재현됐다. 2002년 이용호 G&C 그룹 회장의 횡령·주가조작 혐의와 정·관계 로비 의혹(이용호 게이트) 수사 과정에서 DJ 차남 홍업씨가 연루된 정황이 ... 받은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알선수재·정치자금법 위반)를 받았다. 이 사건은 2011년 저축은행 영업정지 사태로 분노한 국민의 지탄을 받았다. MB는 2012년 7월 24일 육필로 쓴 ...
  • 저축은행 불법대출 1조2800억 … 정·관계 로비 수사는 빈손

    저축은행 불법대출 1조2800억 … 정·관계 로비 수사는 빈손 유료

    김찬경이 임석에게 건넨 이중섭·도상봉 그림 저축은행 비리 합동수사단 관계자들이 20일 서울 서초동 서울중앙지검 기자실에서 임석 솔로몬 저축은행 회장 측으로부터 압수한 도상봉 화백의 ... 윤 회장은 3800억원대 불법대출 및 배임 혐의 외에 지난 2월 부하 직원에게 계열사인 진흥저축은행 주가조작을 지시해 353억4000만원 상당의 부당이익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합수단은 ...
  • 신민·서울·푸른 … 살아남은 저축은행들 주가 급등

    신민·서울·푸른 … 살아남은 저축은행주가 급등 유료

    영업정지 대상에서 빠진 상장 저축은행주가가 7일 일제히 급등했다. 이날 신민·서울저축은행은 상한가(15%)를 기록했다. 푸른저축은행도 6.5% 올랐다. 퇴출 대상에 오른 한국저축은행이 최대주주인 진흥저축은행도 13.8% 올랐다. 앞서 4일 대주주 리스크가 부각하며 하한가(-15%)로 추락했던 것과 대조된다. 심규선 한화증권 연구원은 “이번 발표로 지난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