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송창식

통합 검색 결과

인물

송창식
(宋昌植 / SONG,CHANG-SIK)
출생년도 1947년
직업 대중문화연예인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 '복면가왕' 이원석 "지난 3개월 걸리버로서 행복했다"

    '복면가왕' 이원석 "지난 3개월 걸리버로서 행복했다"

    ... 모습과 정체가 밝혀진 후 가면을 벗고 한결 편안한 표정으로 미소를 짓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가왕 자리를 지키기 위한 걸리버의 무대가 '복면가왕' 마지막을 장식했다. 송창식의 '고래사냥'으로 승부수를 띄웠다. 가왕답게 강렬하게 시작했다. 가슴을 뛰게 만드는 거친 감성으로 시동을 걸었다. 때론 부드럽게 때론 강하게 여유로움이 묻어났다. 장염이었음에도 ...
  • 나이팅게일, '복면가왕' 新가왕…걸리버=데이브레이크 이원석[종합]

    나이팅게일, '복면가왕' 新가왕…걸리버=데이브레이크 이원석[종합]

    ... 가왕 결정전에 진출했다. 패한 양평 두물머리의 정체는 발라더 박재정이었다. 전혀 예상치 못했던 인물의 등장에 화들짝 놀랐다. 가왕 자리를 지키기 위한 걸리버의 무대가 마지막을 장식했다. 송창식의 '고래사냥'으로 승부수를 띄웠다. 가왕답게 강렬하게 시작했다. 가슴을 뛰게 만드는 거친 감성으로 시동을 걸었다. 때론 부드럽게 때론 강하게 여유로움이 묻어났다. 장염이었음에도 ...
  • [리뷰IS] '해투4' 카리스마 최민수, 아내 강주은 앞에선 '순한 양'

    [리뷰IS] '해투4' 카리스마 최민수, 아내 강주은 앞에선 '순한 양'

    ... 일을 해명(?)하는 시간을 갖기도. 강주은은 "최민수가 만난 지 세 시간 만에 프러포즈했다"고 주장했는데, 최민수는 이를 반박했다. 최민수는 "미스코리아 대회에서 강주은을 멀리서 보고 송창식의 '사랑이야'가 떠올랐다. 첫눈에 반했다"며 강주은이 아는 첫 만남이 처음이 아니라는 사실을 밝혔다. 이어 "미스코리아 지원서를 뒤졌지만 강주은을 찾을 수 없었다. 그런데 ...
  • '쎄시봉' 윤형주 '횡령·배임 의혹' 무혐의…檢 “증거 불충분”

    '쎄시봉' 윤형주 '횡령·배임 의혹' 무혐의…檢 “증거 불충분”

    ... 배임이 아니다”라는 취지로 혐의를 부인했다. 검찰은 윤씨가 범행의도가 없었다고 보고 사건 관련 정황상 혐의를 인정하기 어렵다고 판단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윤씨는 1968년 송창식씨와 트윈 폴리오를 결성해 활동했으며, 이후 솔로곡 '조개 껍질 묶어' '비와 나' '라라라' '비의 나그네' 등을 발표해 사랑받았다. 대중에게 잘 알려진 '손이 가요 손이 가'의 과자 ...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데뷔 50년 김세환, 이제 처음 트로트 불러봐요

    데뷔 50년 김세환, 이제 처음 트로트 불러봐요 유료

    ... 서소문에서 만난 김세환은 “오래간만에 녹음실에 들어가려니 떨려서 혼났다”며 설렘을 감추지 못했다. 2009년 '지금은 라디오시대', 2010년 '유재석 김원희의 놀러와' 출연을 계기로 조영남·송창식·윤형주·이장희 등 세시봉 멤버와 꾸준히 무대에 오른 사람답지 않은 의외의 대답이었다. “무대랑 취입은 완전히 달라요. 권투선수가 사각 링 위에 오르는 기분이랄까요. 입술에 침 한 번도 맘대로 ...
  • [서소문 포럼] 우리 자연사하자

    [서소문 포럼] 우리 자연사하자 유료

    ... 됐다. 볼품없고 자신감도 하나 없는 철학과 대학생 병태(김수철)가 고래를 찾겠다며 거지왕초 민우(안성기)와 말 못하는 사창가 여인 춘자(이미숙)와 함께 동해로 떠나는 얘기다. 그 이전에 송창식의 노래로도 유명했다. 제5공화국의 폭압이 극심했던 시절, 공부도 연예도 젬병인 병태는 집·가족·학교 울타리를 벗어나 자기 나름의 모험에 나선다. 뭔지는 모르지만 삶의 의미(고래)를 잡겠다는 의지는 ...
  • 62세에 메가폰 잡은 장난감 대통령 “내 정신연령은 열 살”

    62세에 메가폰 잡은 장난감 대통령 “내 정신연령은 열 살” 유료

    ... 대며 기타를 독학했다. 피아노도 살짝살짝 쳤다. 이후 사업이 자리를 잡으며 여유가 생기자 인기 작곡가 정진석씨를 찾아가 발성·작곡 등도 배웠다. “노래는 아니었어요. 제가 아무리 해도 송창식·이장희는 될 수 없잖아요. 분수를 안 거죠. 대신 작곡·작사는 할 수 있더라고요. 낮이든 밤이든 악상이 떠오르는 대로 적었습니다. 요즘은 컴퓨터로 웬만한 건 다 할 수 있어요. 음악가 명함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