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쇠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330만 수나라 군대를 쫒아낸 고구려의 비밀병기

    330만 수나라 군대를 쫒아낸 고구려의 비밀병기

    ━ [더,오래] 송의호의 온고지신 우리문화(50) 쇠뇌 쏘기. 쇠뇌는 활과 비슷하지만 손과 팔의 힘이 아니라 기계적인 힘으로 화살을 발사시키는 무기다. [사진 파주 영집궁시박물관] '쇠뇌.' 익숙지 않은 이름일 것이다. '노(弩, crossbow)'라고도 한다. 쇠뇌는 활과 비슷하지만 손과 팔의 힘이 아니라 기계적인 힘으로 화살을 발사시키는 무기다. 그래서 ...
  • 박정규 교수 "단재 신채호 걸작 한시 '대동의협행'은 역사詩"

    박정규 교수 "단재 신채호 걸작 한시 '대동의협행'은 역사詩"

    ... 있는 인물들을 찬양한 일종의 역사시다. 기원전 210년 이전 '창해역사(滄海力士)', 고구려 동천왕 20년(236) 때의 '유유(杻由)', 614년 고구려와 수나라 전쟁 때 수양제에게 쇠뇌(연달아 쏠 수 있는 일종의 활)를 쏜 이름 없는 병사를 3걸이라 하고 이들을 찬양했다. '대동의협행'의 '대동은 동방의 큰 나라, 즉 우리나라를, '의협'은 자신을 희생하더라도 불의의 강자를 누르고 ...
  • 김상호 하남시장 "하남시의 '백제 정체성' 찾기 박차"

    김상호 하남시장 "하남시의 '백제 정체성' 찾기 박차"

    ... 평가된다. 이밖에 석실묘에서 계수호(닭머리 모양을 장식한 주전자) 중 청자 계수호를 비롯해 고구려와 신라에는 없는 부뚜막형 모형 토기가 최초로 출토돼 비상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와 함께 쇠뇌도 출토돼 당시 상대적으로 발달된 군사무기를 사용했음을 시사했다. 한편 학계에서는 이 고분군을 상상도 못한 유적 혹은 복권당첨이라고 표현하면서 한성도읍기 백제사의 비밀을 푸는 열쇠로 보고 ...
  • 함안아라문화제...아라가야 특별 체험 프로그램 풍성

    함안아라문화제...아라가야 특별 체험 프로그램 풍성

    ... 만들기 등 30여 개의 다채로운 체험 프로그램이 마련돼 있다. '아라가야 병영문화체험'은 공설운동장 옆 대형버스 주차장에서 열리는데 무사징표·아라문양패 제작, 검술훈련, 투석기·대형쇠뇌 발포체험 등을 즐길 수 있으며, 무사포토존과 의상체험도 곁들여 20여 종의 체험마당이 진행된다. 덤으로 마상무예와 지상무예, 쌍칼무 공연도 1일 2회 관람할 수 있다. 특히 승마공원이 있어 ...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대가야 왕족의 서자 핸디캡 딛고 무술로 이름 떨쳐

    대가야 왕족의 서자 핸디캡 딛고 무술로 이름 떨쳐 유료

    ... 풀렸다.『화랑세기』에서 문노는 당당히 주인공 중 한 명으로 등장하기 때문이다. 다만 그 표기가 약간 달라져 『화랑세기』에선 그를 '文弩'라고 적고 있다. 노(弩)란 화살 발사 장치 일종인 쇠뇌를 지칭하는 말이다. 맹렬한 전사(戰士)의 풍모가 짙다는 점에서 어쩌면 '文弩'라는 표기가 더 합당한 것으로 보인다. ━ 신라·가야 관계 요동치던 때 출생 『화랑세기』에 의하면 문노는 ...
  • [Saturday] 궁장·명궁·명무 타이틀 쥔 '활의 달인' 끊긴 한민족 전통 '각궁' 다시 이어

    [Saturday] 궁장·명궁·명무 타이틀 쥔 '활의 달인' 끊긴 한민족 전통 '각궁' 다시 이어 유료

    ... 복합적으로 사용해 활을 만들었다. 특히 물소 뿔이 주재료로 들어가 국궁을 각궁(角弓)으로도 부른다. 각궁은 작지만 사거리가 멀고 정교해 『위지동이전』에 “동이족의 활은 4척으로 작지만 그 힘은 쇠뇌와 같다”고 기록될 만큼 세계 최고의 활로 인정받았다. 그러나 청일전쟁과 6·25전쟁을 거치면서 물소 뿔을 구하기 힘들어 각궁 제작은 맥이 끊겼다. 전쟁이 끝난 뒤 경북 예천 왕산골에서 권우갑을 ...
  • 싸움의 승패는 전쟁터가 아니라 장수의 장막에서 갈린다

    싸움의 승패는 전쟁터가 아니라 장수의 장막에서 갈린다 유료

    ... 클라우제비츠에서-찾아볼 수 있다”고 지적한다. 이에 비해 중국은 싸움이 벌어지는 현장이 아닌 '장막 속'에서의 계책이 승부를 가르는 지름길이라고 파악하고 있다. 저자는 그 예로 중국에서 발달한 '쇠뇌(弩)'라는 무기에 주목한다. 활보다 멀리 화살을 날려 보내는 장거리 무기다. 직접적이면서도 즉흥적인 백병전과 육박전을 피하는 전통이 결국 장거리 살상용 쇠뇌가 중국에서 먼저 출현한 이유라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