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수천억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수천억대 유전자가위 특허 헐값 이전? 현실 모르는 주장”

    수천억대 유전자가위 특허 헐값 이전? 현실 모르는 주장” 유료

    김진수 서울대가 유전자 가위 분야의 세계적 석학인 김진수 교수의 '수천억대 특허 탈취 논란'을 공식 부인·반박하는 자료를 냈다. 서울대는 12일 '김진수 교수 발명특허 관련 서울대학교 설명자료'라는 보도자료를 통해 “'수천억원대 가치의 기술을 헐값에 넘겼다'는 일부의 주장은 현실을 고려하지 않은 결과론적인 해석”이라고 밝혔다. 논란은 박용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
  • “수천억대 유전자가위 특허 헐값 이전? 현실 모르는 주장”

    수천억대 유전자가위 특허 헐값 이전? 현실 모르는 주장” 유료

    김진수 서울대가 유전자 가위 분야의 세계적 석학인 김진수 교수의 '수천억대 특허 탈취 논란'을 공식 부인·반박하는 자료를 냈다. 서울대는 12일 '김진수 교수 발명특허 관련 서울대학교 설명자료'라는 보도자료를 통해 “'수천억원대 가치의 기술을 헐값에 넘겼다'는 일부의 주장은 현실을 고려하지 않은 결과론적인 해석”이라고 밝혔다. 논란은 박용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
  • 유전자가위 수천억 특허권 논란 … 서울대 “뺏긴 것 아니다”

    유전자가위 수천억 특허권 논란 … 서울대 “뺏긴 것 아니다” 유료

    ... 10곳뿐이며, 한국 내에서는 김 단장이 최대주주로 있는 툴젠이 유일하다. 한겨레신문은 지난 8일자에서 박용진 더불어민주당 의원실이 입수한 자료를 바탕으로 '세계적 과학자' 김진수, 수천억대 특허 빼돌렸다'는 제목의 기사를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김 단장이 서울대 교수 시절 국가 연구개발비를 지원받아 세계적인 특허인 '크리스퍼 유전자가위'를 개발해 놓고도 본인이 최대주주로 있는 툴젠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