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분양 FOCUS] 서울어린이대공원 숲세권, 저렴한 공급가

    [분양 FOCUS] 서울어린이대공원 세권, 저렴한 공급가 유료

    서울시 광진구 구의동에 세권 아파트가 나와 눈길을 끈다. 최근 지구단위결정 고시를 완료한 지역주택조합 아파트인 '구의 파라곤'(투시도)이 그 주인공이다. 지하 2층~지상 23층 8개동, 전용면적 42~84㎡ 754가구(예정) 규모이며, 현재 조합원을 추가 모집 중이다. 현재 59㎡B·C 타입, 73㎡ 타입, 84㎡B-1 타입 등 일부 물량만 남은 상태다. ...
  • [M토크] 최정이 고스트키친 대표, 배달음식점 실패하고 '공유 주방' 연 이유

    [M토크] 최정이 고스트키친 대표, 배달음식점 실패하고 '공유 주방' 연 이유 유료

    '배달음식' 시장은 1~2인 가구를 중심으로 돌아간다고 해도 과언은 아니다. 서울지역 내에 1인 가구가 가장 많이 분포하고 있는 곳은 단연 관악구지만, 배달업이 가장 성행하고 있는 지역은 바로 강남구란다. 명실공히 '배달 톱' 강남구를 중심으로 최근 새로운 형태의 배달음식 전문점들이 생겨나고 있다. 바로 공유 주방 형태의 배달음식점들이다. ' 공유 주...
  • [M토크] 최정이 고스트키친 대표, 배달음식점 실패하고 '공유 주방' 연 이유

    [M토크] 최정이 고스트키친 대표, 배달음식점 실패하고 '공유 주방' 연 이유 유료

    '배달음식' 시장은 1~2인 가구를 중심으로 돌아간다고 해도 과언은 아니다. 서울지역 내에 1인 가구가 가장 많이 분포하고 있는 곳은 단연 관악구지만, 배달업이 가장 성행하고 있는 지역은 바로 강남구란다. 명실공히 '배달 톱' 강남구를 중심으로 최근 새로운 형태의 배달음식 전문점들이 생겨나고 있다. 바로 공유 주방 형태의 배달음식점들이다. ' 공유 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