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슈퍼맨이 돌아왔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뉴이스트 렌·민현, '슈퍼맨' 출연…홍경민 딸 라원 만났다

    뉴이스트 렌·민현, '슈퍼맨' 출연…홍경민 딸 라원 만났다

    그룹 뉴이스트 멤버 렌과 민현이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한다. 22일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따르면 뉴이스트 렌과 민현은 최근 녹화에 참여하고 홍경민 딸 라원 양을 만났다. 가요계 선후배 사이인 홍경민과의 만남과 함께 귀여운 라원과의 케미가 관전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뉴이스트는 지난 21일 일곱 번째 미니앨범 '더 ...
  • '편스토랑' 이경규vs이영자, 자존심 내세운 신상 메뉴 대결

    '편스토랑' 이경규vs이영자, 자존심 내세운 신상 메뉴 대결

    ... 예고하며 기대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20일 '신상출시 편스토랑'의 예고편이 깜짝 공개됐다. 먹방멘토 이영자와 먹방 영재 윌벤져스(윌리엄 벤틀리 형제)의 '편스토랑'의 티저 촬영 현장이 '슈퍼맨이 돌아왔다'를 통해 공개된 직후라, 더 큰 관심을 모았다. 이날 공개된 '신상출시 편스토랑' 예고는 기존에 노출된 티저 영상들과 달리, 첫 방송 내용이 살짝 담겨 있어 더욱 눈길을 끈다. ...
  • [리뷰IS] '슈돌' 먹방 영재 윌벤져스, 이영자와 환상 케미

    [리뷰IS] '슈돌' 먹방 영재 윌벤져스, 이영자와 환상 케미

    먹방 영재 윌벤져스와 먹방 대모 이영자가 만나 환상 케미스트리를 자랑했다. 20일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샘 해밍턴의 아들 윌리엄과 벤틀리가 이영자와 프로그램 촬영을 위해 만났다. 벤틀리는 최근 방송에서 젓가락에 갈비와 떡을 교차로 꽂아 먹는 '갈떡갈떡'을 직접 개발해 놀라움을 안겼다. 이후 벤틀리와 이영자의 ...
  • '슈돌' 건후, '시크릿가든' 하지원 패러디? 거품 수염도 사랑스러워

    '슈돌' 건후, '시크릿가든' 하지원 패러디? 거품 수염도 사랑스러워

    '슈퍼맨이 돌아왔다' 목장에 간 건후가 드라마 명장면의 주인공이 된다. 20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00회는 '300만큼 사랑해'라는 부제로 꾸며진다. 그중 건나블리 나은-건후 남매는 지난 방송에 이어 목장에서 사랑스러운 하루를 보낸다. 동물 친구들에게 사랑을 듬뿍 나눠주는 아이들의 모습이 시청자들에게도 힐링을 선사할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피플IS] '주말의 남자' 김태호 PD, 한달 성적표

    [피플IS] '주말의 남자' 김태호 PD, 한달 성적표 유료

    ... '완판'이었다. 8000% 초과 목표 달성으로 기분 좋은 시작을 알렸다. 프로그램에 대한 입소문을 탔지만 시청률은 아직까지 큰 변화가 없다. 동 시간대 경쟁작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가 16%를 돌파하며 제2의 전성기가 언급되고 있는 중 3%대를 유지하고 있다. 노홍철의 소모임, 유인나의 오디오북 프로젝트로 확장되어 가면서 소소한 재미와 위로를 안겨주고 ...
  • 육아·요리·힐링…흥행 요소 다 갖췄는데 왜 고전할까?

    육아·요리·힐링…흥행 요소 다 갖췄는데 왜 고전할까? 유료

    ... 된 것이다. 육아 예능의 핵심은 '성장'이라는 점도 간과했다. 축구선수 박주호와 딸 나은, 아들 건후의 인기에 힘입어 2015년 이후 4년 만에 15%대 시청률을 회복한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처럼 육아 예능에서는 출연하는 아이들의 역할이 절대적이다. 아빠들의 독박 육아보다 아이들이 커가는 모습을 지켜보는 것이 더 큰 재미를 선사하기 때문이다. 반면 '리틀 포레스트'는 ...
  • 無자극 無설정 '리틀 포레스트'의 예견된 성공

    無자극 無설정 '리틀 포레스트'의 예견된 성공 유료

    ... 달랐다. 박나래의 말처럼 부모가 없는 육아 예능은 없었기 때문. 또한 연예인의 집구경이 주가 되는 기존의 예능에서 벗어나 대자연이 안방까지 전달하는 피톤치드도 남달랐다. 또한 '슈퍼맨이 돌아왔다'가 무리한 자막 등으로 빈축을 샀다면 '리틀 포레스트'는 최대한 눈높이를 낮췄다. 이서진이 말했듯 연예인이 주인공이 아닌 아이들이 노는 모습을 담는 기획의도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