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스튜디오톰보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라이프 트렌드] 화장 안 한 듯이 화장 … '생얼'의 아름다움 완성

    [라이프 트렌드] 화장 안 한 듯이 화장 … '생얼'의 아름다움 완성

    ... 단점이 있다. 따라서 입술 전체를 채우는 풀 립(full-lip)보다 입술 중앙에 색상을 표현한 뒤 그러데이션으로 자연스럽게 입체감을 더하는 걸 추천한다. 글=신윤애 기자 shin.yunae@joongang.co.kr, 사진=프리랜서 김동하, 모델=서유진, 메이크업=정경미 바비브라운 프로팀 프로아티스트, 의상=스튜디오 톰보이·뎁·에스실, 장소=레스케이프호텔
  • "추석, 한복위에 트렌치코트 입어볼까"

    "추석, 한복위에 트렌치코트 입어볼까"

    ... 브랜드들은 레이어드(겹쳐 입기)하기 좋은 오버사이즈 핏 제품이나 올 시즌 유행할 체크 패턴이 가미된 제품, 양면을 모두 활용해 입을 수 있는 리버서블 트렌치코트 등을 출시하고 있다. 스튜디오 톰보이(Studio Tomboy)는 이번 시즌 기본적인 색상인 베이지, 카키, 브라운 외에도 체크 패턴을 접목시킨 오버사이즈 트렌치코트를 주력 아이템으로 내세웠다. 코듀로이 소재를 소매에 ...
  • 올 여름엔 수영복도 복고...기본형 수영복이 대세

    올 여름엔 수영복도 복고...기본형 수영복이 대세

    ... 화려한 색상, 장식 등을 반영한 것이 특징이다. 원피스 스타일이 다수 출시다. 비키니 스타일의 경우도 하이웨이스트(실제 몸의 허리선보다 높은 위치에 만들어진 허리선) 형태가 많아졌다. 스튜디오 톰보이(STUDIO TOMBOY)는 캐주얼한 스타일의 기본 원피스형 수영복을 출시했다. 블랙, 브라운 두 가지로 출시된 단색 수영복으로 앞부분에는 'HARLEQUIN(할리퀸)'이 프린트돼 ...
  • [High Collection] 올 여름 리조트룩, 편안한 개성을 뽐내다

    [High Collection] 올 여름 리조트룩, 편안한 개성을 뽐내다

    ... 일상에서도 나만의 패션 감각을 드러낼 수 있다. 넓은 챙과 긴 스트랩이 특징적인 밀짚모자, 화사한 패턴의 헤어밴드 등 액세서리도 만나볼 수 있다. ◆감각적 디자인과 색감 살려=여성복 브랜드 스튜디오 톰보이(STUDIO TOMBOY·작은 사진)는 이번 시즌 봄·여름 컬렉션을 통해 감각적인 디자인과 색감의 스커트, 티셔츠, 원피스 등을 선보였다. 미술계의 거장 데이비드 호크니의 대표작 '비거스플래쉬'에서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High Collection] 올 여름 리조트룩, 편안한 개성을 뽐내다

    [High Collection] 올 여름 리조트룩, 편안한 개성을 뽐내다 유료

    ... 일상에서도 나만의 패션 감각을 드러낼 수 있다. 넓은 챙과 긴 스트랩이 특징적인 밀짚모자, 화사한 패턴의 헤어밴드 등 액세서리도 만나볼 수 있다. ◆감각적 디자인과 색감 살려=여성복 브랜드 스튜디오 톰보이(STUDIO TOMBOY·작은 사진)는 이번 시즌 봄·여름 컬렉션을 통해 감각적인 디자인과 색감의 스커트, 티셔츠, 원피스 등을 선보였다. 미술계의 거장 데이비드 호크니의 대표작 '비거스플래쉬'에서 ...
  • [江南人流] What's new

    [江南人流] What's new 유료

    ... 칠하고 제품명 '발렌티노 가라바니 커프스'를 의미하는 이니셜 'VLTN'을 새겼다. 블랙 보디에 화이트 로고, 화이트 보디에 블랙 로고를 새긴 두 종류가 있다. 발렌티노 . 54만원. 스튜디오 톰보이. C형 골드 빛 뱅글. 다이아몬드 모양의 장식을 달아 마치 커프스 링을 단 셔츠 소매를 연상시킨다. 커스텀 주얼리 브랜드 '타니 바이 미네타니'의 두 번째 협업 제품이다. 스튜디오 ...
  • [江南人流] What's new

    [江南人流] What's new 유료

    ... 칠하고 제품명 '발렌티노 가라바니 커프스'를 의미하는 이니셜 'VLTN'을 새겼다. 블랙 보디에 화이트 로고, 화이트 보디에 블랙 로고를 새긴 두 종류가 있다. 발렌티노 . 54만원. 스튜디오 톰보이. C형 골드 빛 뱅글. 다이아몬드 모양의 장식을 달아 마치 커프스 링을 단 셔츠 소매를 연상시킨다. 커스텀 주얼리 브랜드 '타니 바이 미네타니'의 두 번째 협업 제품이다. 스튜디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