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승강 플레이오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유나이티드 형제' 인천·제주, 추석 대반격 도전

    '유나이티드 형제' 인천·제주, 추석 대반격 도전

    ... 그룹(1~6위)이었다. 그러나 시즌 막판에 접어든 현재 인천(승점 20)은 리그 11위, 제주(승점 19)는 최하위인 12위에 그치고 있다. 12위는 2부리그로 자동 강등되고 11위는 2부 팀과 승강 플레이오프에 나선다. 우울한 추석 연휴를 맞는 두 팀은 추석 보름달을 보며 1부 잔류를 꿈꾼다. 안정권인 10위 경남(승점 20)과 격차는 2~3점 차다. 인천은 스트라이커 무고사(몬테네그로), ...
  • 페이커 이상혁, "LCK 우승으로 10점 만점 팀 완성"

    페이커 이상혁, "LCK 우승으로 10점 만점 팀 완성"

    ... 직행했다. 그리핀은 세미프로 리그인 '리그 오브 레전드 챌린저스 코리아'에서 승강전을 통해 '2018 LCK' 서머에 데뷔한 신생 팀이지만 벌써 3번째 결승전에 ... 결승 진출 가능성이 희미했다. 하지만 5위 아프리카와의 와일드카드전, 3위 샌드박스와의 플레이오프 1라운드, 2위 담원과의 플레이오프 2라운드를 2-1, 3-0, 3-0으로 각각 승리하며 결승 ...
  • 강등권 속에서 '미소'지을 수 있는 유일한 감독

    강등권 속에서 '미소'지을 수 있는 유일한 감독

    ... 인천 유나이티드 감독이다. 인천은 현재 4승7무15패, 승점 19점으로 K리그1 11위다. 12위는 승점 18점의 제주 유나이티드다. 12위는 다이렉트 강등되고, 11위는 K리그2 플레이오프 승자와 승강플레이오프를 치러야 한다. 승리하면 1부리그에 남고, 지면 2부리그로 떨어진다. 그래서 11위와 12위를 강등권이라 부른다. 지난 18일 인천과 제주의 '꼴찌 더비'가 ...
  • 2019년, 당신은 왜 K리그에 열광하십니까

    2019년, 당신은 왜 K리그에 열광하십니까

    ... 55점으로 2위다. 승점차는 1점에 불과하다. 어떤 팀이 우승할 지 안갯속이다. 역대급 우슨 전쟁이다. 이런 긴장감이 K리그 팬들의 관심을 경기장으로 끌어들인 요인 중 하나다. 지난 시즌 승강플레이오프까지 추락한 FC서울. 하지만 올 시즌 초반 한때 1위를 달리고, 전북-울산에 이은 3강체제를 구축하는 등 부활의 모습을 보여줬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FC 서울의 부활도 결정적인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페이커 이상혁, "LCK 우승으로 10점 만점 팀 완성"

    페이커 이상혁, "LCK 우승으로 10점 만점 팀 완성" 유료

    ... 직행했다. 그리핀은 세미프로 리그인 '리그 오브 레전드 챌린저스 코리아'에서 승강전을 통해 '2018 LCK' 서머에 데뷔한 신생 팀이지만 벌써 3번째 결승전에 ... 결승 진출 가능성이 희미했다. 하지만 5위 아프리카와의 와일드카드전, 3위 샌드박스와의 플레이오프 1라운드, 2위 담원과의 플레이오프 2라운드를 2-1, 3-0, 3-0으로 각각 승리하며 결승 ...
  • 강등권 속에서 '미소'지을 수 있는 유일한 감독

    강등권 속에서 '미소'지을 수 있는 유일한 감독 유료

    ... 인천 유나이티드 감독이다. 인천은 현재 4승7무15패, 승점 19점으로 K리그1 11위다. 12위는 승점 18점의 제주 유나이티드다. 12위는 다이렉트 강등되고, 11위는 K리그2 플레이오프 승자와 승강플레이오프를 치러야 한다. 승리하면 1부리그에 남고, 지면 2부리그로 떨어진다. 그래서 11위와 12위를 강등권이라 부른다. 지난 18일 인천과 제주의 '꼴찌 더비'가 ...
  • 2019년, 당신은 왜 K리그에 열광하십니까

    2019년, 당신은 왜 K리그에 열광하십니까 유료

    ... 55점으로 2위다. 승점차는 1점에 불과하다. 어떤 팀이 우승할 지 안갯속이다. 역대급 우슨 전쟁이다. 이런 긴장감이 K리그 팬들의 관심을 경기장으로 끌어들인 요인 중 하나다. 지난 시즌 승강플레이오프까지 추락한 FC서울. 하지만 올 시즌 초반 한때 1위를 달리고, 전북-울산에 이은 3강체제를 구축하는 등 부활의 모습을 보여줬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FC 서울의 부활도 결정적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