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이슈검색 |
#[2014년]시론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시론] 어벤져스, 스크린 독과점, 그리고 관객 선택권
    [시론] 어벤져스, 스크린 독과점, 그리고 관객 선택권 유료 남인영 동서대 교수·임권택영화연구소 소장 영화 '어벤져스: 엔드 게임'이 개봉 열하루만인 지난 4일 10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최단기록을 경신했다. 21일까지 관람객은 1353만명이었다. 이 '마블 영화'의 최고 극장 점유율은 96%나 된다. 하루에 1만2000회 상영된 날도 있어 상영 점유율은 최대 80%를 넘었다. 이렇게 기울어진 운동장에서 경쟁해야 ...
  • [시론] 외국어 남발한 정책 용어들, 국민 소통 방해한다
    [시론] 외국어 남발한 정책 용어들, 국민 소통 방해한다 유료 소강춘 국립국어원 원장 국회에서 최근 '신속 처리 대상(패스트 트랙) 법안' 지정을 둘러싸고 몸싸움 등 추태가 벌어져 '동물 국회'라는 오명을 다시 쓰게 됐다. 대의민주주의를 표방한 대한민국 국회의원들이 본분을 잊고 행동하는 모습을 보면서 대다수 국민은 크게 실망했다. 실망감은 이런 격렬한 충돌에서만 느끼는 것이 아니다. '캐스팅 보트를 쥔 패스트 트랙...
  • [시론] 비대한 공공부문 방치하는 '행정개혁 실종 정부'
    [시론] 비대한 공공부문 방치하는 '행정개혁 실종 정부' 유료 목영만 건국대 초빙교수·전 행정안전부 차관보 문재인 정부가 출범한 지도 만 2년이 지나 이제 3년 차로 진입했다. 2년이 지나도록 현 정부가 거의 관심을 두고 있지 않은 중요한 정책 하나를 지적하지 않을 수 없다. 지금까지 대부분의 정부는 출범하자마자 행정개혁을 기치로 내걸고 공공 부문 개혁을 시도했다. 이런 노력은 방만하게 운영되던 정부 조직의 효율성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