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시조시인 황인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시를 읽으면 돈 버는 아이디어 떠오를 것”

    “시를 읽으면 돈 버는 아이디어 떠오를 것” 유료

    “시가 돈이 된다”고 믿는 시인이 있다. 시조시인 황인원(51·사진)씨다. 그가 최근 펴낸 『시에서 아이디어를 얻다』(흐름출판)의 주된 생각이다. 시를 쓰면, 예술을 하면 배를 곪는다는 ... 감상하면 일상 생활은 물론 기업 경영에 필요한 아이디어를 얻는데도 도움이 된다”고 했다. 일례로 씨는 “나희덕 시인의 시 '음계와 계단'과 최근 한 영국 기업이 개발한 '회전날개 없는 선풍기'는 ...
  • 중앙시조대상·중앙시조백일장 시상식

    중앙시조대상·중앙시조백일장 시상식 유료

    ... 23일 오후 중앙일보 로비 1층 연수실에서 열렸다. 제28회 중앙시조대상과 신인상, 제20회 중앙시조백일장 연말 장원 수상자들에 대한 시상식이 시조시인, 심사위원진, 중앙일보 관계자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황인원 시조시인의 사회로 진행됐다. '연필을 깎다'로 대상을 수상한 오종문(50) 시인시조에 대한 절절한 애정을 담은 '자유시'로 축사를 대신해 눈길을 ...
  • “시조와 대중, 자주 만나야”

    시조와 대중, 자주 만나야” 유료

    ... 끝났다. 그리고 오는 30일. 그의 노력으로 갤러리가 문을 연다. 서울 북가좌동의 갤러리 '섬'이다. 황인원 시인이 갤러리 대표를 맡았고, 갤러리 운영이사직과 갤러리 옆의 한국예술가 애장박물관장을 그가 책임졌다. 갤러리에 그는 2500만원을 또 썼다. “시조시인이 왠 갤러리냐” 물었더니 그는 “시조를 비롯한 우리 문학이 대중과 접촉하는 면을 넓히고 싶어서”라고 답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