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시즌 두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3피트 수비 방해 논란, 시즌 종료 후에 반드시 수정이 필요하다

    3피트 수비 방해 논란, 시즌 종료 후에 반드시 수정이 필요하다

    22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두산베어스와 키움키어로즈의 한국시리즈 1차전. 9회말 무사 1,2루서 두산 페르난데스가 투수 앞 땅볼을 치고 질주하고 있다. 김민규 기자 이번 시즌 종료 ... 3피트 수비 방해와 관련된 규정은 반드시 수정, 보완이 필요하다. 22일 잠실서 치러진 두산- 키움의 한국시리즈(KS) 1차전. 6-6으로 맞선 9회 말 두산의 공격 무사 1 ·2루서 ...
  • [IS 인터뷰] '악몽의 무대'에 다시 오르는 유희관 "마지막엔 모두 웃길"

    [IS 인터뷰] '악몽의 무대'에 다시 오르는 유희관 "마지막엔 모두 웃길"

    누구보다 한국시리즈를 기다린 투수가 있다. 바로 두산 유희관(33)이다. 유희관은 지난해 악몽 같은 한국시리즈(KS)를 보냈다. 선발 로테이션에서 제외돼 5차전까지 등판 기회를 잡지 ... 투타 밸런스가 정말 좋은 팀이라서 내 위치에서 최선을 다해야 할 것 같다." -올해 정규시즌에서 안정감을 되찾았다. 달라진 부분이 있나. "야구에 대한 마음가짐이 많이 달라졌다. 두산에 ...
  • [포토]끝내기 박건우, 하회탈 웃음으로 기쁨 만끽

    [포토]끝내기 박건우, 하회탈 웃음으로 기쁨 만끽

    2019프로야구 KBO 포스트시즌 두산베어스와 키움키어로즈의 한국시리즈 2차전이 23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끝내기 안타를 친 박건우가 경기 종료 후 동료들과 자축하고 있다. 잠실=김민규 기자 kim.mingyu@joongang.co.kr /2019.10.23/
  • [포토]끝내기 박건우, 기분 좋은 포옹

    [포토]끝내기 박건우, 기분 좋은 포옹

    2019프로야구 KBO 포스트시즌 두산베어스와 키움키어로즈의 한국시리즈 2차전이 23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끝내기 안타를 친 박건우가 경기 종료 후 고영민 코치와 포옹하고 있다. 잠실=김민규 기자 kim.mingyu@joongang.co.kr /2019.10.23/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포토]김태형 감독, 비디오판독에 어필로 퇴장

    [포토]김태형 감독, 비디오판독에 어필로 퇴장 유료

    2019프로야구 KBO 포스트시즌 두산베어스와 키움키어로즈의 한국시리즈 1차전이 22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9회말 무사 1.2루 페르난데스가 비디오판독 결과 3피트 수비방해로 아웃판정을 받자 김태형 감독이 나와 어필하고 있다. 잠실=김민규 기자 kim.mingyu@joongang.co.kr /2019.10.22/
  • [포토]김태형 감독, 비디오판독에 어필로 퇴장

    [포토]김태형 감독, 비디오판독에 어필로 퇴장 유료

    2019프로야구 KBO 포스트시즌 두산베어스와 키움키어로즈의 한국시리즈 1차전이 22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9회말 무사 1.2루 페르난데스가 비디오판독 결과 3피트 수비방해로 아웃판정을 받자 김태형 감독이 나와 어필하고 있다. 잠실=김민규 기자 kim.mingyu@joongang.co.kr /2019.10.22/
  • [IS 포커스] 위기에서 강해지는 린드블럼, 만루 피안타 '0개'

    [IS 포커스] 위기에서 강해지는 린드블럼, 만루 피안타 '0개' 유료

    22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키움과의 한국시리즈 1차전 4회 무사 만루를 극복한 두산 린드블럼이 마운드를 내려가면서 포효하고 있다. 린드블럼은 올 시즌 만루 상황 피안타가 제로다. 정시종 기자 만루 위기에서 무너지지 않는다. 조시 린드블럼(두산)이 보유한 장점 중 하나다. 22일 키움과의 한국시리즈(KS) 1차전에 선발 등판한 린드블럼은 2-1로 앞선 4회 갑자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