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아직 반환점 안 돈 文정부···검찰의 칼 이례적으로 빠르다

    아직 반환점 안 돈 文정부···검찰의 칼 이례적으로 빠르다 유료

    문재인 정부는 출범 2년 4개월 차로, 아직 반환점도 돌지 않았다. 검찰이 정권을 향해 칼을 빼 든 시점으로는 다소 이르다. 대개 종반기 권력을 향하곤 했다. 조국 임 법무부 장관이 10일 오전 서울 성북구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에서 현장 국무회의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발언을 듣고 있다. 청와대사진기자단 이번에는 다르다. 국회 인사청문회를 앞두고 쏟아진 ...
  • 윤석열 “추석에도 공백 없이 수사” 유료

    ... 맞춰 김오수(56) 법무부 차관과 이성윤 법무부 검찰국장이 대검 간부들에게 “윤석열(59) 검찰총장을 제외한 독립수사팀을 구성하자”고 제안한 사실이 드러나며 외압 논란이 커졌지만, 속하고 철저한 수사를 하기로 했다. 하지만 조 장관은 특수수사·직접수사 축소와 감찰 강화를 지시하는 등 '검찰 개혁'으로 맞불을 놓았다. 조 장관은 이날 검찰 조직에 비판적인 임은정(45) ...
  • 대북 강경파 볼턴…트럼프, 전격 경질 유료

    '네오콘(보수주의)' 최후의 생존자이자 미국 외교의 수퍼 매파인 존 볼턴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경질됐다. 1년 5개월 만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10일(현지시간) 트위터에서 “어젯밤 존 볼턴에게 그의 직무가 백악관에서 더는 필요하지 않다고 통보했다”며 “행정부 다른 사람들이 그랬던 것처럼 그의 많은 제안과 나의 의견은 아주 달랐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내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