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신당 창당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조원진 "박근혜의 신당 지지 메시지, 추석전 나올 것"

    조원진 "박근혜의 신당 지지 메시지, 추석전 나올 것" 유료

    신당 창당 외치는 태극기집회 가보니 홍문종(오른쪽) 의원이 15일 오후 서울역 광장에서 열린 태극기집회에 참석해 조원진 대한애국당 대표와 연설하고 있다. 홍 의원은 이 자리에서 ... 것도 이런 전망에 힘을 보탠다. 친박계 중진 홍문종 의원과 대한애국당 조원진 대표의 '태극기 신당' 언급은 이런 와중에 나왔다. 이들이 만들겠다는 신당엔 정말로 박근혜 전 대통령의 뜻이 담겨 ...
  • 홍문종 불지핀 친박 신당론, 친박은 “청와대만 좋은 일”

    홍문종 불지핀 친박 신당론, 친박은 “청와대만 좋은 일” 유료

    ... 우익의 중심으로 역할할지 의심된다”며 “태극기 세력을 중심으로 큰 텐트를 쳐야 한다. 태극기 신당을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8일에도 홍 의원은 서울 광화문 집회에서 “한국당의 기천 명 평당원들이 ... 생기면 제일 좋아할 곳이 청와대”라며 “여당이 연동형 비례대표제를 밀어붙이는 이유 중 하나가 친박신당 창당 유도”라고 주장했다. 한영익 기자 hanyi@joongang.co.kr
  • [강민석 논설위원이 간다] “그 당에선 할 일도 없고, 할 수도 없고, 할 필요도 없네”

    [강민석 논설위원이 간다] “그 당에선 할 일도 없고, 할 수도 없고, 할 필요도 없네” 유료

    ... 보조를 같이한다고 판단하고 있다. 하지만 손 대표는 '중도실용' 정당을 지키겠다는 명분으로 버티는 중이다. 결국 유승민계 8명은 ▶각자도생(各自圖生·개별적으로 한국당 입당)하거나 ▶신당 창당(집단 탈당 후 새로 당을 만들었다가 통합 추진)을 하거나 ▶손 대표와 타협하는 길밖에는 없는 상황이다. 앞의 두 가지 시나리오는 모두 위험이 따른다. 실제로 유승민 의원의 측근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