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찰떡콤비' 김요한X문성민 '손가락 호두 격파' 신개념 개인기
    '찰떡콤비' 김요한X문성민 '손가락 호두 격파' 신개념 개인기 ... 그러나 본격적인 게임이 시작되자 "피지컬과 운동신경은 자신있다"며 자신만만했던 두 사람은 예상치 못한 허당 매력과 몸개그로 끊임없이 반전 웃음을 선사했다는 것이 제작진의 전언이다. 예능 신생아 김요한-문성민 콤비의 활약은 16일(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되는 JTBC '찰떡콤비'에서 확인할 수 있다. (JTBC 뉴스운영팀) JTBC 핫클릭 '찰떡콤비' ...
  • '찰떡콤비' 일요일 밤 첫방! #꿀케미 #예능신생아 #뉴트로8090
    '찰떡콤비' 일요일 밤 첫방! #꿀케미 #예능신생아 #뉴트로8090 ... 정형돈&데프콘, 학창시절부터 지금까지 서로에 대한 모든 흑역사를 알고 있는 20년지기 현실 친구 '용진호 콤비' 이용진&이진호, 그리고 차세대 강호동, 서장훈을 꿈꾸는 예능계의 신생아, '꽃거인 콤비' 배구선수 김요한&문성민까지 평균 10년이 넘어서는 콤비들의 우정이 편안한 웃음과 힐링을 선사할 예정이다. #예능 신생아 '꽃거인 콤비' ...
  • '뭉쳐야 찬다' 허재, '예능 대통령' 등극!? '버럭' 매력 발산
    '뭉쳐야 찬다' 허재, '예능 대통령' 등극!? '버럭' 매력 발산 '농구 대통령' 허재가 어디서도 볼 수 없는 화끈한 캐릭터로 '거물 예능 신생아'의 탄생을 예고한다. 13일(오늘) 밤 11시에 첫 방송되는 JTBC 신규 예능 프로그램 '뭉쳐야 찬다'(기획 성치경)는 '뭉쳐야 뜬다' 시리즈의 원년 멤버 김용만, 김성주, 안정환, 정형돈이 대한민국의 심장을 뜨겁게 만들었던 ...
  • 구미 쓰레기더미서 탯줄 달린 영아 시신 발견돼
    구미 쓰레기더미서 탯줄 달린 영아 시신 발견돼 경북 구미 한 원룸 앞에서 영아 시신이 발견됐다.[연합뉴스] 경북 구미의 한 원룸 앞에서 탯줄이 달린 신생아가 숨진 채 발견됐다. 13일 구미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7시 10분쯤 구미시 인의동 원룸 앞 쓰레기더미 스티로폼 안에서 탯줄이 달린 채 숨져 있는 영아 시신을 환경미화원이 발견했다. 시신은 남자아이로, 발견 당시 탯줄이 달린 채 바지에 싸여 부패가 ... #쓰레기더미 #구미 #구미 쓰레기더미 #영아 시신 #쓰레기더미 스티로폼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의료 과실 '감정'에만 수개월…입증 어려워 손배 승소율 1%
    의료 과실 '감정'에만 수개월…입증 어려워 손배 승소율 1% 유료 ... 때도 있다. 수사가 길어질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서울경찰청에 의료수사팀이 생긴 지 4년이 지났지만, 그동안 취급한 사건이 17건 정도(이대목동병원 영아 4명 사망사건, 분당 차병원 신생아 낙상 사망사건 등)인 것도 이런 이유 때문이다. 앞서 권씨 사건도 의료중재원의 감정 결과가 나오는 데만 수개월이 걸렸다. 강 경감은 “시간이 오래 걸리다 보니 피해자 측은 경찰이 제대로 ...
  • 의료 과실 '감정'에만 수개월…입증 어려워 손배 승소율 1%
    의료 과실 '감정'에만 수개월…입증 어려워 손배 승소율 1% 유료 ... 때도 있다. 수사가 길어질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서울경찰청에 의료수사팀이 생긴 지 4년이 지났지만, 그동안 취급한 사건이 17건 정도(이대목동병원 영아 4명 사망사건, 분당 차병원 신생아 낙상 사망사건 등)인 것도 이런 이유 때문이다. 앞서 권씨 사건도 의료중재원의 감정 결과가 나오는 데만 수개월이 걸렸다. 강 경감은 “시간이 오래 걸리다 보니 피해자 측은 경찰이 제대로 ...
  • [라이프 트렌드] “중화권 소비자 사로잡을 K-뷰티 도약 비결은 품질·안전성”
    [라이프 트렌드] “중화권 소비자 사로잡을 K-뷰티 도약 비결은 품질·안전성” 유료 ... 비롯해 파라벤·페녹시에탄올·인공색소 등 유해 성분을 넣지 않는 원칙도 고수하고 있다. 이 때문에 까다롭기로 유명한 독일 더마 테스트에서 최고 등급(Excellent)을 받을 수 있었다. 그래서 신생아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것이다.” 한때 인기를 끌던 K-뷰티 브랜드들이 주춤하고 있다. 돌파구는 무엇인가. “중국의 규제, 중국 로컬 브랜드의 성장, 가격 정책 유지 실패, 프랑스·일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