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싱가포르 센토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퍼트 자신감 얻은 박성현, 퍼트로 시즌 첫 승

    퍼트 자신감 얻은 박성현, 퍼트로 시즌 첫 승 유료

    ... “퍼트가 부족하다고 생각해 많이 연습했다. 편안한 어드 자세를 찾았고, 새로 바꾼 퍼터도 마음에 든다”고 자신감을 보였다. 박성현이 '업그레이드'된 퍼트로 시즌 첫 승을 일궈 냈다. 3일 싱가포르 센토사골프장의 뉴 탄종 코스(파72)에서 막을 내린 미국여자프로골프협회(LPGA) 투어 HSBC 위민스 월드 챔피언십 최종 4라운드. 박성현은 버디 9개와 보기 1개로 8언더파를 기록, 최종 ...
  • 주타누간에 대역전승 박성현 "우즈와 만나 우승할 수 있었다"

    주타누간에 대역전승 박성현 "우즈와 만나 우승할 수 있었다" 유료

    ... 위민스 챔피언십 우승컵을 들고 있다. 세계랭킹 2위 박성현으로선 1위 아리야 주타누간, 3위 이민지와의 맞대결에서 거둔 역전승이라 더 의미가 있다. [EPA=연합뉴스] 박성현(26)이 3일 싱가포르 센토사 골프장 탄종 코스에서 끝난 미국 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HSBC 위민스 챔피언십에서 세계 1위 아리야 주타누간(태국)에 역전우승했다. 박성현은 최종라운드에서 버디 9개를 몰아치며 ...
  • 주타누간에 대역전승 박성현 "우즈와 만나 우승할 수 있었다"

    주타누간에 대역전승 박성현 "우즈와 만나 우승할 수 있었다" 유료

    ... 위민스 챔피언십 우승컵을 들고 있다. 세계랭킹 2위 박성현으로선 1위 아리야 주타누간, 3위 이민지와의 맞대결에서 거둔 역전승이라 더 의미가 있다. [EPA=연합뉴스] 박성현(26)이 3일 싱가포르 센토사 골프장 탄종 코스에서 끝난 미국 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HSBC 위민스 챔피언십에서 세계 1위 아리야 주타누간(태국)에 역전우승했다. 박성현은 최종라운드에서 버디 9개를 몰아치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