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아나운서 노현정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리뷰IS] '아는형님' 전현무X강지영 아나운서, JTBC 간판 남녀가 밝힌 첫만남→흑역사

    [리뷰IS] '아는형님' 전현무X강지영 아나운서, JTBC 간판 남녀가 밝힌 첫만남→흑역사

    '아는 형님' 전현직 아나운서 전현무, 강지영이 '아형고'에 전학 왔다. 지난 29일 오후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는 프리계의 간판 ... 입사 초기 예능, 교양, 뉴스 중 어떤 쪽으로 가야 할지 고민이 많았다는 강지영. 전현무는 "노현정 선배 같은 느낌이 있어 처음엔 예능을 권하려고 했다. 그런데 생각보다 너무 재미가 없었다"고 ...
  • '아는 형님' 전현무X강지영 아나운서, JTBC 주역들의 재치만점 입담 [종합]

    '아는 형님' 전현무X강지영 아나운서, JTBC 주역들의 재치만점 입담 [종합]

    '아는 형님' 전현무, 강지영 아나운서가 재치 있는 입담으로 아형고를 사로잡았다. 29일 오후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는 프리계의 간판 전현무와 ... 입사 초기 예능, 교양, 뉴스 중 어떤 쪽으로 가야 할지 고민이 많았다는 강지영. 전현무는 "노현정 선배 같은 느낌이 있어 처음엔 예능을 권하려고 했다. 그런데 생각보다 너무 재미가 없었다"고 ...
  • '아는 형님' 강지영, "예능과 보도 사이 진로 고민···전현무에게 울면서 상담"

    '아는 형님' 강지영, "예능과 보도 사이 진로 고민···전현무에게 울면서 상담"

    '아는 형님' 아나운서 강지영이 전현무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29일 오후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는 프리계의 간판 전현무와 JTBC 미래 간판 ... 입사 초기 예능, 교양, 뉴스 중 어떤 쪽으로 가야 할지 고민이 많았다는 강지영. 전현무는 "노현정 선배 같은 느낌이 있어 처음엔 예능을 권하려고 했다. 그런데 생각보다 너무 재미가 없었다"고 ...
  • '며느리 7계명'도 있다는데…기업가 며느리 된 아나운서들

    '며느리 7계명'도 있다는데…기업가 며느리 된 아나운서

    2006년 현대가 정대선과 노현정아나운서와의 결혼식 기자회견. [연합뉴스] 이향 KBS N 스포츠 아나운서가 고(故) 임대홍 대상그룹 창업주의 동생인 임현홍 여사의 손자와 결혼하는 것으로 알려지면서 화제다. 이 아나운서 외에도 '기업家' 며느리가 된 아나운서들을 모아봤다. ━ 1. 이향 이향 아나운서. [사진 이향 인스타그램] 이 아나운서는 다음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J Report] 1000만원 웨딩 촬영 … 요우커, 청담동 스타일로 모셔라

    [J Report] 1000만원 웨딩 촬영 … 요우커, 청담동 스타일로 모셔라 유료

    ... '스·드·메(스튜디오촬영·드레스·메이크업) 패키지' 서비스를 시작한다. 배우 이요원이 결혼할 때 입었던 것과 같은 브랜드의 웨딩드레스를 고르고 송혜교의 단골 미용실에서 메이크업을 받는다. 전 아나운서 노현정이 결혼사진을 찍은 스튜디오에서 촬영을 한다. 이렇게 '청담동 최고급 스타일'로 웨딩앨범을 촬영하는 데 드는 비용만 500만~1000만원. 여기에 특급호텔 숙박료가 추가되는 것이다. ...
  • [브리핑] 외국인학교 자녀 부정입학 노현정씨 벌금 1500만원

    [브리핑] 외국인학교 자녀 부정입학 노현정씨 벌금 1500만원 유료

    인천지방법원은 11일 자녀 2명을 외국인학교에 부정 입학시킨 정대선 현대BSNC 대표의 부인 노현정(34·사진) 전 아나운서에 대해 1500만원 벌금형을 선고했다. 노씨는 자녀들이 외국인 학교가 운영하는 영어 유치원을 다닌 것처럼 서류를 꾸민 혐의를 받았다. 노씨의 자녀가 다닌 유치원은 일반 영어학원이었다. 검찰은 이 같은 혐의를 파악해 지난달 노씨를 약식기소했다. ...
  • 노현정 前아나·박상아, 검찰소환 임박…왜? 유료

    외국인학교 부정입학 사건과 관련해 전 아나운서 노현정(32)씨와 전두환 전 대통령의 며느리인 탤런트 박상아(40)씨가 검찰의 소환 조사를 받게 될 전망이다. 인천지검 외사부는 “두 사람이 자녀를 외국인학교에 보내기 위해 유치원 학적을 허위 기재했는지를 확인해야 한다”고 19일 밝혔다. 검찰 관계자는 “자녀의 학적을 허위로 기재해 외국인학교에 입학시켰다면 업무방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