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지난 5월 MBC서 해고당한 최대현 아나운서 근황
    지난 5월 MBC서 해고당한 최대현 아나운서 근황 최대현 아나운서. [사진 MBC] 사내 블랙리스트를 작성했다는 이유로 지난 5월 MBC로부터 해고를 당한 최대현 아나운서가 인터넷 매체 '펜앤드마이크'에 영입된 사실이 알려졌다. 펜앤드마이크는 보수 인사인 정규재 전 한국경제신문 주필이 창간한 곳이다. 21일 미디어오늘에 따르면 최 아나운서는 전날부터 펜앤드마이크에 출근했다. 최 아나운서는 방송제작담당 전반을 담당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직책은 ... #최대현 #강용석 #김세의
  • MBC, '아나운서 블랙리스트' 논란 신동호 전 국장 정직 6개월
    MBC, '아나운서 블랙리스트' 논란 신동호 전 국장 정직 6개월 ... 있었던 인사들을 중징계했다. MBC는 28일 오후 취업규칙 등 위반을 이유로 신동호(53) 전 아나운서국장과 박용찬(54) 전 취재센터장에게 각 정직 6개월 처분을 내렸다. 직급 승진 관련 부당노동행위가 ... 부당노동행위 특별 감사 결과에 따른 후속 조치"라고 밝혔다. MBC는 앞서 4월2일 사내 블랙리스트 감사 결과, 2014년 안광한(62) 당시 사장이 신 전 국장에게 특정 아나운서들을 거론하며 ...
  • 이번엔 지휘라인…신동호 MBC 전 아나운서 국장 정직 6개월
    이번엔 지휘라인…신동호 MBC 전 아나운서 국장 정직 6개월 ... 사내 '블랙리스트' 작성 사건 당시 지휘라인에 있었던 인사들을 중징계했다. MBC는 28일 인사발령을 통해 신동호 전 아나운서 국장과 박모 전 보도국 취재센터장을 정직 6개월 처분했다. 징계 사유는 취업규칙 등 위반이다. 아나운서와 카메라 기자들을 대상으로 한 블랙리스트가 작성됐을 당시 지휘라인에 있던 것이 구체적인 사유인 것으로 알려졌다. 블랙리스트는 ... #신동호 #최승호 #MBC
  • 최재성 “배현진은 텅 빈 어항 같아”…이유는?
    최재성 “배현진은 텅 빈 어항 같아”…이유는? ... 당대표로서 출진시킨 사람이라고 해서 홍준표 키즈라는 하고 하는 건 내용이 없는 것이라서 내용과 흔적, 명분, 소신이 없는 딱지는 빨리 떼는 것이 좋다”고 지적했다. 배 후보가 방송사 아나운서 시절 '문재인 블랙리스트의 희생자'라고 말한 것과 관련해서는 “정치인의 주장은 자유지만 이를 수긍할 유권자들이 얼마나 될는지는 의문”이라며 “(본인을 직접 표현한)흰 도화지에 먹물을 잘못 ... #최재성 #배현진 #배현진 자유한국당 #송파을 후보 #홍준표 키즈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거리로 나선 MBC 전직 아나운서들 “적폐로 낙인 찍혀 해고”
    거리로 나선 MBC 전직 아나운서들 “적폐로 낙인 찍혀 해고” 유료 MBC 전 계약직 아나운서 10명이 회사의 부당해고 철회를 촉구하는 집회를 22일 열었다. 이들은 이날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MBC가 채용 당시 약속대로 계약직 아나운서들을 정규직으로 ... 비정규직이라는 이유로 노조에 가입할 수도 없었고 파업에 나설 수도 없었다는 취지다. 이선영 전 아나운서는 “우리의 해고는 '아나운서 블랙리스트'를 작성한 최대현 아나운서의 해고와는 다르다”고 강조했다. ...
  • "계약만료" vs "부당해고"···MBC·전 계약직 아나운서, 첨예 대립
    "계약만료" vs "부당해고"···MBC·전 계약직 아나운서, 첨예 대립 유료 MBC 전 계약직 아나운서 10명이 회사의 '부당해고'를 주장하며 철회를 촉구하자 MBC는 규정에 따른 '계약만료'라고 반박했다. MBC 전 계약직 아나운서 ... 생각하고 치렀으나 11명 중 1명만 선발됐다고 설명했다. 이들은 "우리의 해고는 '아나운서 블랙리스트'를 작성한 최대현 아나운서의 해고와는 다르게 다뤄져야 한다"며 "우리는 안광한, ...
  • [초점IS]"마봉춘·고봉순에도 봄 올까"…MBC·KBS 동시 총파업
    [초점IS]"마봉춘·고봉순에도 봄 올까"…MBC·KBS 동시 총파업 유료 ... 자진해 검찰에 출석하겠다는 뜻을 전했다. KBS 새 노조도 파업을 시작했다. KBS 최원정 아나운서는 KBS 내부에 존재하는 아나운서 블랙리스트에 대해 "2회 연속 저성과자라는 인사고과로 전보 ... '얘는 방송시키지 말라'는 무언의 압박이 있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아나운서들은 파업에서 스포트라이트를 받기도 하지만 동시에 총알받이가 되기도 한다. 그 어느 때보다 뜨거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