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전 세계 1위 카이머, 5년 만에 우승 찬스 잡았다
    전 세계 1위 카이머, 5년 만에 우승 찬스 잡았다 유료 ... 지난해 말 PGA 투어로부터 특별 투어 카드를 받으면서 기사회생했다. 올 시즌 PGA 투어 출전 대회 수를 늘려 나갔고, 10개 대회에 출전해 컷 탈락 세 차례를 기록했다. 최고 성적은 아널드 파머 인비테이셔널 공동 33위다. 그리고 드디어 메모리얼 토너먼트에서 과거의 영광을 재현할 수 있는 기회를 잡았다. 카이머는 2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더블린 뮤어필드 빌리지(파 ...
  • 타이거 우즈, 미국 최고 영예 '자유의 메달'
    타이거 우즈, 미국 최고 영예 '자유의 메달' 유료 ... 경험이었다. 지금까지 내 골프 인생 중 하이라이트 같은 일”이라고 말했다. 1963년 처음 만들어진 대통령 자유 메달을 스포츠인이 받은 것은 역대 33번째다. 골프 선수로는 2004년 아널드 파머, 2005년 잭 니클라우스, 2014년 찰리 시포드에 이어 네 번째다.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첫 흑인 선수였던 시포드를 떠올린 우즈는 “찰리에 이어 내가 골프 선수로서 자유의 메달을 ...
  • 타이거 우즈, 미국 최고 영예 '자유의 메달'
    타이거 우즈, 미국 최고 영예 '자유의 메달' 유료 ... 경험이었다. 지금까지 내 골프 인생 중 하이라이트 같은 일”이라고 말했다. 1963년 처음 만들어진 대통령 자유 메달을 스포츠인이 받은 것은 역대 33번째다. 골프 선수로는 2004년 아널드 파머, 2005년 잭 니클라우스, 2014년 찰리 시포드에 이어 네 번째다.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첫 흑인 선수였던 시포드를 떠올린 우즈는 “찰리에 이어 내가 골프 선수로서 자유의 메달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