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아동학대 고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소년들 상습 성폭행한 인도주의자…집엔 나체사진 가득

    소년들 상습 성폭행한 인도주의자…집엔 나체사진 가득

    ... 들어있는 상자를 증거물로 압수했다. 경찰은 "달글리시가 해외여행과 교육기회 제공으로 피해 아동들을 유혹한 뒤 성적으로 학대했다"고 밝혔다. 네팔 법원은 "달글리시에 대해 징역형과는 별도로 ... 대표를 지냈으며 NGO '스트리트 키즈 인터내셔널'을 설립한 인물이다. 2002년에는 유엔 아동노동 프로그램에 따라 네팔에서 고문으로 일했다. 지난 2015년부터는 빈곤한 네팔 지역사회를 ...
  • '캘리포니아 호러 하우스' 美 13남매 잔혹학대 부모에 최고 종신형 선고

    '캘리포니아 호러 하우스' 美 13남매 잔혹학대 부모에 최고 종신형 선고

    ... 터핀 부부. [EPA=연합뉴스]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13남매를 쇠사슬로 묶은 채 잔혹하게 학대한 혐의로 기소된 부부가 최소 25년 복역 후 가석방이 허용되는 종신형을 선고받았다. 19일(현지시간) ... 데이비드 터핀(57)·루이즈 터핀(50) 부부에게 최저 징역 25년, 최고 종신형을 선고했다. 고문, 아동 및 부양성년 학대, 아동 방치, 불법구금 등 14가지 중범죄 혐의가 유죄로 인정된 이들 ...
  • 경기도의회, 선감학원 피해자들 대상 의료비 지원 나서

    ... 일대에 설립된 시설이다. 설립 취지와 달리 실제로는 태평양전쟁에 투입할 인적자원 확보를 위해 아동·청소년을 강제로 입소시키고 강제노역·폭행·학대·고문 등을 자행한 인권유린의 현장이다. 해방 ... 관할권이 이관된 이후에는 거리의 부랑아들이 아닌 무고한 어린이나 청년 다수를 수용해 잔혹한 고문과 강제노역 등을 자행했다. 인권유린은 1982년 폐쇄 때까지 지속됐다. 해당 조례를 대표발의한 ...
  • '위탁모 학대 사건' 청원 20만명 돌파…靑답변 나온다

    '위탁모 학대 사건' 청원 20만명 돌파…靑답변 나온다

    【서울=뉴시스】 손정빈 기자 = 위탁모 학대로 아이가 숨졌다며 가해자를 엄벌해 달라는 청와대 국민청원이 20만명 이상 동의를 얻어 정부 답변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청원인은 가해자 신상공개와 ... 22만1317명의 동의를 얻었다. 이번 사건은 지난해 10월23일 뇌사상태에 빠진 2세 여아에게서 아동 학대가 의심되는 정황이 나오면서 수면 위로 드러났다. 해당 여아가 입원한 병원은 아동 학대에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취재일기] 내 아이를 안심하고 맡길 곳이 없다니

    [취재일기] 내 아이를 안심하고 맡길 곳이 없다니 유료

    ... 맡긴 이들은 아이를 키울 여력이 없는 20대 초반의 어린 부부 혹은 한부모였다. 지난달 말 아동학대치사 혐의로 구속기소된 김씨는 10여 년간 우울증으로 정신과 치료를 받았다. 김씨의 학대로 ... “다리가 아파서 기지 못하고 결석이 잦았다”는 사실을 알고 있던 어린이집 관계자들이 경찰에 아동 학대 신고를 했더라면, 정부가 24시간 어린이집에 맡겨지는 취약 아동들에 대해 실태 조사를 ...
  • [issue&] 시리아 내전, 난민 어린이 이야기 담은 '시리아의 비가' 개봉

    [issue&] 시리아 내전, 난민 어린이 이야기 담은 '시리아의 비가' 개봉 유료

    ... 주목을 받았다. 영화는 시리아의 인권운동가·언론·시민들로부터 전달받은 전쟁 영상과 시민, 아동 시위대, 혁명 지도자, 고위 군 관계자들 등 다양한 인물들의 인터뷰를 바탕으로 완성됐다. 제33회 ... 해변가로 쓸려 온 세 살배기 '알란 쿠르디'의 모습에서 시작한다. 이어 시리아 정부의 어린이 학대, 고문과 죽음에 대한 사건, 도시의 폭격이 끊이지 않는 내전 피해 현장, 그 가운데 “부디 ...
  • [사진] 무궁화복지월드, 국회서 세미나

    [사진] 무궁화복지월드, 국회서 세미나 유료

    무궁화복지월드는 국회의원 회관에서 한국아동학대예방협회, 한국아동보호학회와 함께 세미나를 열었다. 이은주 동국대 사회복지학과 교수(오른쪽에서 둘째)와 김동 욱 한국아동보호학회 고문(맨 오른쪽) 등이 주제발표와 토론을 했다. [사진 무궁화복지월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