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형님들~미친 듯 달려봅시다” 강인이의 결승전 앞 단톡글
    “형님들~미친 듯 달려봅시다” 강인이의 결승전 앞 단톡글 ... '팀보다 위대한 선수는 없다'는 말은 바로 이들을 두고 하는 말일 것이다. 2019 폴란드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한국 대표팀이 17일 금의환향했다. 중앙일보는 21명의 선수 중 5명을 서울 서소문 본사에서 만났다. 아르헨티나와 일본을 헤딩골로 울린 오세훈(아산 무궁화), 에콰도르와의 4강전 결승골 주인공 최준(연세대), 세네갈과의 ... #U-20 #U-20월드컵 #준우승 #인터뷰 #결승전 #결승전 후반 #최준 선수 #8강전 후반 #이강인
  • [포토]U-20 영웅들, 팬들에게 사인
    [포토]U-20 영웅들, 들에게 사인 ... 2019 U-20 남자월드컵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한국 U-20 축구대표팀 환영식이 17일 서울시청 앞 서울광장에서 열렸다. U-20 선수들이 들에게 사인을 해주고 있다. 한국 남자 U-20 대표팀은 아르헨티나, 일본, 에콰도르 등 강호를 차례로 물리치고 FIFA 주관 남자대회 사상 최고 성적인 준우승을 차지했다. 이강인은 한국 선수로는 처음으로 FIFA ...
  • 오렌테·엄살라·빛광연·슈팅 몬스터…기적 만든 '원 팀'
    오렌테·엄살라·빛광연·슈팅 몬스터…기적 만든 '원 팀' ... 모두는 뜨거운 6월을 보냈다. 사진은 결승전이 열린 16일 새벽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2만여 들이 단체응원을 펼쳤다. [연합뉴스] 한국 20세 이하(U-20) 축구대표팀은 축구를 넘어 ..., 마지막 경기였던 16일 우크라이나와 결승전(1-3패)까지, 한국 U-20 대표팀은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무대를 23일간 도전을 누비며, 준우승이라는 값진 열매를 수확했다. ...
  • 다음 월드컵 너희들이 책임져라, 축구 황금세대 '손강호'
    다음 월드컵 너희들이 책임져라, 축구 황금세대 '손강호' 지난 3월19일 파주시 축구대표팀트레이닝센터에서 손흥민(가운데)과 이강인(오른쪽), 백승호(왼쪽)이 인사를 나누고 있다. 많은 축구팬들은 다음 월드컵 때 손흥민과 이강인, 백승호가 호흡을 ... 있다. [연합뉴스] “뭐하러 울어요. 전 후회 안 합니다.” 한국 20세 이하(U-20) 축구대표팀 미드필더 이강인(18·발렌시아)의 말이다. 취재진이 '혹시 울지 않았느냐'고 묻자 그는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형님들~미친 듯 달려봅시다” 강인이의 결승전 앞 단톡글
    “형님들~미친 듯 달려봅시다” 강인이의 결승전 앞 단톡글 유료 ... '팀보다 위대한 선수는 없다'는 말은 바로 이들을 두고 하는 말일 것이다. 2019 폴란드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한국 대표팀이 17일 금의환향했다. 중앙일보는 21명의 선수 중 5명을 서울 서소문 본사에서 만났다. 아르헨티나와 일본을 헤딩골로 울린 오세훈(아산 무궁화), 에콰도르와의 4강전 결승골 주인공 최준(연세대), 세네갈과의 ...
  • [세계2위①]2002년 이후 이런 날이 올 줄 몰랐습니다
    [세계2위①]2002년 이후 이런 날이 올 줄 몰랐습니다 유료 사진=연합뉴스 제공 한국 축구 역사상 최고의 환희였던 2002년. 그해 한 일월드컵에서 한국 남자 축구는 세계를 놀라게 했다. 축구의 변방으로 평가받던 아시아 국가가 국제축구연맹(FIFA) ... 없었다. 정정용 감독 역시 스타 감독 출신이 아니다. 그리고 포르투갈 ·남아프리카공화국 ·아르헨티나와 F조, '죽음의 조'에 속했다. 이들을 2002년 신화를 이어 갈 기대주로 ...
  • [세계2위①]2002년 이후 이런 날이 올 줄 몰랐습니다
    [세계2위①]2002년 이후 이런 날이 올 줄 몰랐습니다 유료 사진=연합뉴스 제공 한국 축구 역사상 최고의 환희였던 2002년. 그해 한 일월드컵에서 한국 남자 축구는 세계를 놀라게 했다. 축구의 변방으로 평가받던 아시아 국가가 국제축구연맹(FIFA) ... 없었다. 정정용 감독 역시 스타 감독 출신이 아니다. 그리고 포르투갈 ·남아프리카공화국 ·아르헨티나와 F조, '죽음의 조'에 속했다. 이들을 2002년 신화를 이어 갈 기대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