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르헨티나 증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아르헨티나 좌파 포퓰리즘 회귀 공포…주가 하루에 38% 급락

    아르헨티나 좌파 포퓰리즘 회귀 공포…주가 하루에 38% 급락 유료

    아르헨티나 금융시장이 공포에 빠졌다. 좌파 포퓰리즘 '페론주의'로의 회귀 가능성이 짙어지면서다. 12일(현지시간)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 증시의 메르발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37.93% ... 1억500만 달러 규모의 보유 달러화를 매각하면서 15% 하락으로 장을 마감했다. 블룸버그는 아르헨티나가 5년 안에 디폴트(채무상환 불이행)에 처할 가능성이 지난 9일 49%에서 12일 75%로 ...
  • 코스피 1900~2350 박스권 예상

    코스피 1900~2350 박스권 예상 유료

    ... 지표와 각종 불확실성 속에 '고난의 행군'을 해야 할 것으로 예상됐다. 증권사 리서치센터장 5인이 본 하반기 증시 가장 큰 변수는 미·중 무역분쟁과 미국 등의 금리 인하로 예상됐다. 김학균 신영증권 리서치센터장은 “미중 정상회담 결과는 지난해 아르헨티나 주요20개국(G20) 회의 직후와 똑같은 수준에 불과하고 심지어는 시한도 없다”며 “미국과 중국이 본질적인 이해관계의 ...
  • 코스피 1900~2350 박스권 예상

    코스피 1900~2350 박스권 예상 유료

    ... 지표와 각종 불확실성 속에 '고난의 행군'을 해야 할 것으로 예상됐다. 증권사 리서치센터장 5인이 본 하반기 증시 가장 큰 변수는 미·중 무역분쟁과 미국 등의 금리 인하로 예상됐다. 김학균 신영증권 리서치센터장은 “미중 정상회담 결과는 지난해 아르헨티나 주요20개국(G20) 회의 직후와 똑같은 수준에 불과하고 심지어는 시한도 없다”며 “미국과 중국이 본질적인 이해관계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