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아웅산 수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로힝야 난민' 사태 그후…미얀마-중국 '신밀월' 무드

    '로힝야 난민' 사태 그후…미얀마-중국 '신밀월' 무드

    ... 인사들간 상호방문이 활발하게 이뤄지고 있다”고 전했다. 사실상 미얀마 정부를 이끌고 있는 아웅산 수치 국가고문도 지난 3일 수도 네피도에서 주미얀마 중국대사와 만나 로힝야 문제에 대해 논의했다. ... 궁지에 몰리자 중국과 관계개선을 위해 다시 일대일로에 적극 협력하는 자세로 돌아선 모습이다. 수치 국가고문이 직접 일대일로와 관련한 사업위원회 위원장을 맡았다. 지난 4월에는 수치 국가고문이 ...
  • 영상으로 보는 2018년 국제 주요뉴스

    영상으로 보는 2018년 국제 주요뉴스

    ... 스페인 포데모스 등 유럽은 포퓰리즘 정당들이 득세했다. 사우디아라비아 반체제 언론인 자말 카슈끄지는 터키 이스탄불에서 살해당했다. 미얀마 민주화와 인권의 상징으로 노벨 평화상까지 받은 아웅산 수치는 로힝야족 학살과 '인종청소'에 침묵하면서 국제사회로부터 거센 비판을 받았다. 2018년 지구는 폭염과 쓰나미, 지진 등의 자연재해로 몸살을 앓았다. 4월 미국 하와이섬 킬라우에아 화산 ...
  • 신남방정책委, 아웅산 수치 면담···한·미얀마 협력 논의

    신남방정책委, 아웅산 수치 면담···한·미얀마 협력 논의

    ... '한·미얀마 우정의 다리' 착공식 참석을 계기로 마련된 이번 방문 기간 중 국가 고문을 맡고 있는 아웅산 수치 여사 등과의 면담을 통해 두 나라 간 실질협력 사업들을 논의한다. 또 미얀마에 진출한 ... 비롯해 이상화 주미얀마 대사, 정경훈 국토교통부 건설정책국장 등이 참석한다. 미얀마 측에선 수치 여사와 한 쪼(Han Zaw) 건설부 장관, 표 민 태인(Phyo Min Thein) 양곤 ...
  • [뉴스체크|문화] 창경궁 내년부터 야간 개방

    [뉴스체크|문화] 창경궁 내년부터 야간 개방

    1. 아웅산 수치 광주인권상 철회 5·18 기념재단이 지난 2004년 미얀마의 아웅산 수치에게 수여한 광주인권상을 철회하기로 했습니다. 미얀마 내 로힝야족에 대한 박해와 인권유린에 대해 방관과 침묵으로 일관하고 있다는 이유를 들었습니다. 2. '스포츠영웅' 김일·김진호 헌액식 올해 대한민국 스포츠영웅으로 박치기왕으로 이름을 떨친 프로레슬링 ...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붉게 물든 평원 속 불국토…세계서 가장 극적인 일출

    붉게 물든 평원 속 불국토…세계서 가장 극적인 일출 유료

    ... 일몰을 놓치면 안된다. 2년 전만 해도 아무 불탑이나 사원에 올라가 해를 감상하는 여행자가 많았지만 지금은 일부 개방된 파고다에만 올라갈 수 있다. “2016년 8월 지진이 발생한 뒤 아웅산 수치 국가자문역이 바간을 방문했어요. 그리고 아무 파고다에나 올라가 있는 여행객을 보고 '저건 아니다'고 했어요. 그때부터 일부 안전한 파고다만 개방하고 있습니다.” ━ 부처 치아 모신 ...
  • 붉게 물든 평원 속 불국토…세계서 가장 극적인 일출

    붉게 물든 평원 속 불국토…세계서 가장 극적인 일출 유료

    ... 일몰을 놓치면 안된다. 2년 전만 해도 아무 불탑이나 사원에 올라가 해를 감상하는 여행자가 많았지만 지금은 일부 개방된 파고다에만 올라갈 수 있다. “2016년 8월 지진이 발생한 뒤 아웅산 수치 국가자문역이 바간을 방문했어요. 그리고 아무 파고다에나 올라가 있는 여행객을 보고 '저건 아니다'고 했어요. 그때부터 일부 안전한 파고다만 개방하고 있습니다.” ━ 부처 치아 모신 ...
  • [장세정의 시선] '설익은 노벨상'보다 '비핵화 평화상'을 받자

    [장세정의 시선] '설익은 노벨상'보다 '비핵화 평화상'을 받자 유료

    ... 이름만 들어도 수긍이 가는 수상자가 많다. 하지만 모두 6개 분야 노벨상 중에서 평화상만큼 시끄러운 상도 드물다. 수상자의 적격 여부는 끊임없이 논란이 됐다. 미얀마 민주화 운동가 아웅산 수치 여사가 그런 사례다. 반독재 투쟁과 인권운동 공로로 1991년 평화상을 받았지만, 2015년 실권을 잡은 이후 소수민족(로힝야족) 학살을 묵인했다는 비판을 받았다. 평화상 박탈 요구까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