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안니카 소렌스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성호준의 골프 인사이드] 100만 라운드에 한 번 72홀 노보기…그걸 해낸 고진영

    [성호준의 골프 인사이드] 100만 라운드에 한 번 72홀 노보기…그걸 해낸 고진영 유료

    ... LPGA에 역대 노보기 우승 기록이 있는지 문의하자 “기록을 안 해 모른다”는 대답이 돌아왔다. 너무도 희귀한 일이 때문에 기록 자체를 하지 않았던 게 아닌가 추측했다. 기자는 '골프 여제' 안니카 소렌스탐이 4라운드 노보기 우승을 했는지 뒤져봤지만 찾지 못했다. 박인비 기록이 유일한 기록일 것이다. 고진영이 26일(한국시각) 끝난 CP 여자 오픈에서 노보기로 우승했다. 박인비에 이어 ...
  • [성호준의 골프 인사이드] 100만 라운드에 한 번 72홀 노보기…그걸 해낸 고진영

    [성호준의 골프 인사이드] 100만 라운드에 한 번 72홀 노보기…그걸 해낸 고진영 유료

    ... LPGA에 역대 노보기 우승 기록이 있는지 문의하자 “기록을 안 해 모른다”는 대답이 돌아왔다. 너무도 희귀한 일이 때문에 기록 자체를 하지 않았던 게 아닌가 추측했다. 기자는 '골프 여제' 안니카 소렌스탐이 4라운드 노보기 우승을 했는지 뒤져봤지만 찾지 못했다. 박인비 기록이 유일한 기록일 것이다. 고진영이 26일(한국시각) 끝난 CP 여자 오픈에서 노보기로 우승했다. 박인비에 이어 ...
  • '몰아치기 장인' 김세영, 타이틀 방어·시즌 2승 도전

    '몰아치기 장인' 김세영, 타이틀 방어·시즌 2승 도전 유료

    ... 작성하며 우승을 차지했다. 나흘간 최종 합계 31언더파 257타로 LPGA 투어 72홀 역대 최소타와 최다 언더파 신기록으로 우승했다. 여자 골프의 살아 있는 '전설' 안니카 소렌스탐(스웨덴)과 자신이 보유하던 27언더파를 갈아 치운 대기록이다. 김세영은 올 시즌 5월 메디힐 챔피언십에서 통산 8승째를 챙기면서 2005년 LPGA 투어 데뷔 이후 매년 우승하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