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안전전략사무국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issue&] 안전전략사무국 신설, 스마트팩토리 구현…현장 중심 '안전경영' 강화

    [issue&] 안전전략사무국 신설, 스마트팩토리 구현…현장 중심 '안전경영' 강화 유료

    ... 1조1050억원을 투자하는 등 안전경영을 강화하고 있다. 사진은 포스코 및 협력사 임직원이 합동으로 안전다짐 선서를 하는 모습. [사진 포스코] 포스코는 글로벌 기업으로서 '안전경영'을 최우선 전략으로 ... 신설=포스코는 전사 차원의 안전관리 및 전문성 강화를 위해 화재, 폭발, 유독물 누출 관리 등 공정안전관리 업무의 컨트롤타워를 구성했다. 외부 전문가를 영입해 '안전전략사무국'을 신설하고 본사 안전조직을 ...
  • '정상 통화 유출' 외교관 파면 거론…강경화 책임론도 확산

    '정상 통화 유출' 외교관 파면 거론…강경화 책임론도 확산 유료

    ... 일축했다. 현직 외교관에 의해 외교 기밀이 유출된 사례는 2006년에도 있었다. 주한미군의 '전략적 유연성'과 관련한 청와대 국가안전보장회의(NSC) 회의록(3급 기밀)이 여당인 열린우리당 ... 공개됐다. 당시 유출자로 지목된 청와대 파견 외교통상부 이종헌 선임행정관(현 한·중·일 3국 협력사무국 총장)은 정직 3개월 처분을 받았다가 복직했다. 한편 서울중앙지검은 27일 더불어민주당이 ...
  • 후쿠시마 어퍼컷 날린 WTO 검투사는 35세 예비신부

    후쿠시마 어퍼컷 날린 WTO 검투사는 35세 예비신부 유료

    ... 있다”며 고성민(35) 산업부 통상분쟁대응과 사무관을 추천했다. 승소 직후 문재인 대통령이 “치밀한 전략과 젊은 사무관, 공직자가 중심이 된 소송 대응단의 노력이 큰 역할을 했다”고 언급한 '젊은 사무관'이다. 아래는 2016년부터 써내려간 그의 역전승 일기다. 지난해 4월 WTO 사무국에서 고성민 산업부 사무관이 포즈를 취했다. [사진 산업통상자원부] ◆2016년 10월, 인사 발령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