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LG 차우찬, 롯데전 5실점...초반 난조 딛고 6이닝 소화
    LG 차우찬, 롯데전 5실점...초반 난조 딛고 6이닝 소화 ... 그러나 이전 등판과 달리 이닝 소화 능력은 발휘했다. 차우찬은 25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롯데와의 주말 3연전 두 번째 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6이닝 동안 117개 공을 던지며 8피안타 4볼넷 4탈삼진 5실점을 기록했다. 팀 타선이 상대 선발 제이크 톰슨 공략에 실패하며 2점 밖에 지원하지 못했다. 시즌 3패 위기다. 그러나 초반 난조와 투구수 관리 실패를 딛고 6회까지 ...
  • [포토]정병곤, 쾌속 질주 슬라이딩
    [포토]정병곤, 쾌속 질주 슬라이딩 신한은행 MYCAR KBO 리그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한화 이글스 전이 25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두산 정병곤이 5회말 2사 1,2루 류지혁의 우익수 앞 안타때 홈까지 질주, 동점 슬라이딩을 하고 있다.한화 포수는 최재훈. 잠실=양광삼 기자yang.gwangsam@jtbc.co.kr/2019.05.25/
  • [포토]정병곤, 몸던진 동점 슬라이딩
    [포토]정병곤, 몸던진 동점 슬라이딩 신한은행 MYCAR KBO 리그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한화 이글스 전이 25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두산 정병곤이 5회말 2사 1,2루 류지혁의 우익수 앞 안타때 홈까지 질주, 동점 슬라이딩을 하고 있다.한화 포수는 최재훈. 잠실=양광삼 기자yang.gwangsam@jtbc.co.kr/2019.05.25/
  • [포토]류지혁 동점타, 주먹 불끈
    [포토]류지혁 동점타, 주먹 불끈 신한은행 MYCAR KBO 리그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한화 이글스 전이 25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두산 류지혁이 5회말 2사 1,2루때 1타점 우익수 앞 안타를 치고 고영민 주루 코치와 주먹을 맞대고 있다. 잠실=양광삼 기자yang.gwangsam@jtbc.co.kr/2019.05.25/

조인스

| 지면서비스
  • '4할 출루율 임박' 추신수, 12G 연속 출루…팀은 4연승
    '4할 출루율 임박' 추신수, 12G 연속 출루…팀은 4연승 유료 추신수(텍사스)가 12경기 연속 출루에 성공했다. 추신수는 23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라이프파크에서 열린 시애틀과 홈경기에 1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3타수 1안타 1사구를 기록했다. 12경기 연속 출루를 달성하며 시즌 출루율을 0.399까지 끌어올렸다. 타율도 종전 0.296에서 0.297로 소폭 상승했다. 1회 선두 타자로 나와 몸에 ...
  • 한 번 더 지켜본다는 감독, 서폴드를 향한 고민
    한 번 더 지켜본다는 감독, 서폴드를 향한 고민 유료 ... 0.364에 불과하다. 변명의 여지는 있다. 삼성을 상대로 개인 성적을 다 까먹었다. 2경기에 등판해 2패 평균자책점 20.86(7⅓이닝 17실점)으로 무너졌다. 47타자를 상대해 무려 안타 23개를 맞았다. 삼성전 등판 기록을 제외하면 시즌 평균자책점이 2.96까지 떨어진다. 시즌 피안타율도 0.305에서 0.255로 크게 내려간다. 한용덕 한화 감독은 "계속 고민스럽다. ...
  • [IS 인터뷰] 돌아온 양현종, 자책과 반성
    [IS 인터뷰] 돌아온 양현종, 자책과 반성 유료 ... 듯 본모습을 찾아 승승장구하고 있다. 이달 4차례 등판에서 2승2패, 평균자책점은 1.00에 불과하다. 27이닝을 던지는 동안 단 3점만 내줬다. 개막 이후 4월까지 0.389였던 피안타율은 5월 들어 거의 절반 수준인 0.204로 뚝 떨어졌다. 주 2회 등판이 이뤄진 5월 셋째 주 모두 호투했다. 지난 14일 kt전에서 7이닝 1실점, 19일 한화전에서는 7이닝 무실점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