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안혜리의 시선] 정권 최고 실세는 이슬만 먹고 살 수 있나
    [안혜리의 시선] 정권 최고 실세는 이슬만 먹고 살 수 있나 유료 안혜리 논설위원 권력 실세는 이슬만 먹고도 살 수 있나. '문재인 정부 최고 실세'라는 양정철 더불어민주당 민주연구원장이 지난 14일 취임 일성으로 무(無)급여를 선언했다는 소식을 듣고 맨 처음 든 궁금증이었다. 본인의 직접 설명은 없었지만 민주당 관계자 입을 통해 “1호 업무지시가 무급여”라며 “사심 없이 당에 헌신하겠다는 의미”라는 말이 흘러나왔다. 주로 ...
  • [안혜리의 시선] '닥치고 반일'이라는 우민화 정책
    [안혜리의 시선] '닥치고 반일'이라는 우민화 정책 유료 안혜리 논설위원 '어벤져스 엔드게임' 열풍 속에 2016년작 '안도 타다오'가 조용히 개봉했다. 고졸의 권투선수 출신으로 이미 1995년에 건축의 노벨상인 프리츠커상을 수상한 안도 다다오(77)의 다큐멘터리다. 나오시마의 지추(地中)미술관, 제주 유민미술관 등을 가보곤 안도 다다오에 대해 꽤 안다고 생각했는데, 지난 주말 영화를 보고 적잖은 충격을 받았다. ...
  • [안혜리의 시선] 조국 수석님, 고맙습니다
    [안혜리의 시선] 조국 수석님, 고맙습니다 유료 안혜리 논설위원 한때 트위터와 페이스북을 참 열심히 봤다. 조국 서울대 교수와 진중권 동양대 교수 등 속된 말로 '모두까기'(거리낌 없이 모든 것을 비판)에 능한 '네임드'(유명인사) 계정들을 가급적 많이 팔로우해서 출근길마다 지하철에서 쭉 훑었다. 젊은층으로부터 열렬한 지지를 받으며 강력한 영향력을 행사하는 이들의 평소 생각과 발언이 궁금해서였다. 독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