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알릴레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서소문 포럼] 노무현의 3년 차, 문재인의 3년 차

    [서소문 포럼] 노무현의 3년 차, 문재인의 3년 차 유료

    신용호 정치국제 에디터 유시민의 유튜브 방송 알릴레오(20회)에는 노무현 전 대통령과 문재인 대통령의 고집을 비교하는 대목이 나온다. ▶김어준 =“노 대� “노 대통령과 문 대통령 중 누구 더 고집이 세나?” ▶양정철 =“고집� “고집이 세기로는 문 대통령이 훨씬 세죠. 노 대통령은 고집은 세지만 참모들과 토론을 할 때…” ▶김어준 =(말을 끊 ...
  • [서소문 포럼] 박원순에게 침체기는 왜 온걸까

    [서소문 포럼] 박원순에게 침체기는 왜 온걸까 유료

    ... 같은 상점들이 포함돼 헐릴 우려가 제기되자 보존으로 다시 가닥을 잡았다. 대선주자로 뭔가를 보여줘야 한다는 강박감이 빚어낸 '사고'들이었다. 얼마 전 유시민·양정철·김어준의 토크 콘서트(알릴레오 20회)를 봤다. 박원순의 잠재적 경쟁자인 유시민은 현란했다. 한국당과 보수세력에 대한 날카로운 비판으로 좌중을 휘어잡았다. 인상적인 건 대화 중간중간 김어준의 '엉뚱한' 질문이었다. 콘서트 ...
  • [분수대] 포옹과 포용

    [분수대] 포옹과 포용 유료

    김승현 정치팀 차장 1시간 조금 넘는 동영상은 지식과 논리의 향연이었다. 지난 9일 방송된 '유시민의 알릴레오' 10회엔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이 나왔다.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의 진행으로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도입 등 권력기관 개편에 대한 문답이 이어졌다. 조 수석과 유 이사장의 대화는 오래된 연인의 포옹처럼 편안하면서도 이심전심의 주도면밀함이 돋보였다. ...